팬택, 휴대폰 100일 무상수리 도입

2012.06.12 14:12:53 / 윤상호 기자 crow@ddaily.co.kr

- 개통일 기준 ‘100일 안심 서비스’ 개시

[디지털데일리 윤상호기자] 팬택이 휴대폰 구입자 대상 서비스를 확대한다. 100일 무상 수리를 골자로 하는 새 사후서비스(AS) 정책을 내놨다.

팬택(www.isky.co.kr 대표 박병엽)은 ‘100일 안심 서비스’를 시작했다고 12일 밝혔다.

100일 안심 서비스는 개통일 기준 휴대폰 구입 후 100일 이내에는 무상 수리를 제공하는 서비스다. 휴대폰 케이스 등 고의적 손상은 제외된다. 불량 교환 역시 100일로 늘린다. 대상은 팬택이 출시한 모든 휴대폰이다.

AS ‘택배서비스’도 시작한다. AS센터를 직접 방문치 않아도 수리를 받을 수 있다. 택배서비스는 스카이 콜센터(1588-9111) 또는 스카이 서비스 홈페이지(www.skyservice.co.kr)를 통해 신청하면 된다. AS센터 확충에도 나선다. 자세한 내용은 서비스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팬택 품질본부장 김병완 전무는 “세상에 태어난 새 생명이 부모로부터 소중히 보호받듯이 팬택 휴대폰을 구매한 고객에게 최고의 서비스를 제공해 최대의 만족감을 느낄 수 있도록 하겠다”라고 말했다.

<윤상호 기자>crow@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동영상
  • 포토뉴스
삼성전자, 포터블 프로젝터 ‘안착’…‘더 프… 삼성전자, 포터블 프로젝터 ‘안착’…‘더 프…
  • 삼성전자, 포터블 프로젝터 ‘안착’…‘더 프…
  • 구글, 스마트시계 '픽셀워치' 5월 공개
  • LG전자, 의료기기 확대…통증완화 ‘메디페…
  • SK이노, 생명나눔 온택트 헌혈 캠페인 개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