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화성에 2013년말 완공…모바일 AP 생산

[디지털데일리 윤상호기자] 삼성전자가 시스템반도체 라인을 증설한다. 2조2500억원을 투자한다. 신규 라인은 경기 화성에 들어선다.

삼성전자(www.samsung.com/sec 대표 최지성) 시스템반도체 수요 증가에 따라 화성캠퍼스
부지에 신규 반도체 생산라인을 건설한다고 7일 밝혔다.

삼성전자는 이날 신규라인 건설에 2조2500억원 투자를 결정했다. 신규 라인은 2013년 말 완공 목표다. 300mm 웨이퍼 라인으로 20나노 및 14나노 공정 모바일 애플리케이션 프로세서(AP)를 주력으로 생산할 계획이다.

이번 투자는 작년 화성 16라인 중국 시안 낸드플래시 라인 등 국내외 안정적 생산체체 구축 일환이다. 특히 신규라인은 올 상반기 시스템반도체 라인으로 전환한 기흥 9라인과 14라인 등과 함께 모바일 기기 확산에 따른 수요 확장에 대처하는 역할을 하게 된다.

삼성전자 시스템LSI사업부 우남성 사장은 “이번 신규라인 건설을 통해 글로벌 정보기술(IT)업체 수요증가에 적극적으로 대응하고 고객 지원을 강화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시장조사기관에 따르면 스마트폰 및 태블릿PC용 시스템반도체 시장은 2011년 234억달러 규모에서 2016년 594억달러로 향후 5년 간 연 평균 20% 이상의 고성장을 이룰 전망이다.

<윤상호 기자>crow@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동영상
  • 포토뉴스
LG전자, “스탠바이미로 웹툰 보세요” LG전자, “스탠바이미로 웹툰 보세요”
  • LG전자, “스탠바이미로 웹툰 보세요”
  • [PLAY IT] 아이패드9 vs 아이패드미니6…
  • 삼성전자, 美 고가 프로젝터 점유율 1위 등극
  • SK온, ”EV배터리 상태 직접 확인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