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후면 및 S펜 ‘베리 핑크’색 적용

[디지털데일리 윤상호기자] 삼성전자 스마트폰 ‘갤럭시노트’가 새 옷을 입었다. 블랙 화이트에 이어 핑크 모델을 선보인다.

삼성전자(www.samsung.com/sec 대표 최지성)는 갤럭시노트 핑크 모델을 출시한다고 9일 밝혔다.

갤럭시 노트 핑크는 제품 전면과 후면, S펜에 ‘베리 핑크(Berry Pink)’색을 사용했다. 사용자 선택 폭을 넓혀 판매 확대를 노린다.

삼성전자 관계자는 “갤럭시노트 핑크는 여성 고객과 젊은 세대에게 많은 사랑을 받을 것으로 기대한다”라며 “앞으로도 소비자에게 차별화된 감성 경험을 제공하기 위해 혁신적인 기능 뿐 아니라 디자인과 다양한 컬러의 제품을 출시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편 갤럭시노트는 전 세계 500만대 판매를 돌파했다. 국내에서는 지난 3월까지 165만대가 나갔다. 일 개통 평균 1만8000대를 기록하는 등 롱텀에볼루션(LTE) 스마트폰 블루칩 역할을 톡톡히 하고 있다.

<윤상호 기자>crow@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동영상
  • 포토뉴스
SK온, ”EV배터리 상태 직접 확인하세요“ SK온, ”EV배터리 상태 직접 확인하세요“
  • SK온, ”EV배터리 상태 직접 확인하세요“
  • LG화학, ‘제6회 대학생 광고 공모전’ 수상…
  • SK이노베이션, ‘힐링+스페이스’ 개최
  • 삼성전자, ‘더프레임’ 연간 판매량 100만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