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영상·음성 통화 전환 기술 세계 최초 시연 성공

[디지털데일리 윤상호기자] LG전자가 롱텀에볼루션(LTE) 시장 선점을 위한 제반 기술 확보에 속도를 내고 있다. 작년 세계 최초 LTE 모바일인터넷전화(VoLTE) 시연에 이어 올해 영상 음성 통화 전환 기술을 적용한 VoLTE 시연을 세계 최초로 성공했다. LG전자는 이 기술을 적용한 스마트폰을 연내 출시할 계획이다.

27일(현지시각)LG전자(www.lge.co.kr 대표 구본준)는 스페인 바르셀로나에서 열린 ‘모바일월드콩그레스(MWC) 2012’에서 세계 최초로 LTE를 이용한 영상-음성 통화 전환 기술 시연을 했다. LTE망에서 영상 음성 통화 전환 기술을 공개석상에서 보여준 것은 LG전자가 세계 처음이다.

옵티머스 LTE를 이용 음성 통화 중간에 영상 통화 또는 비디오 쉐어(Video Share) 기능으로 전환했다. 비디오 쉐어는 통화 중에 휴대폰 카메라로 촬영하고 있는 화면을 상대방에게 실시간으로 전송하는 기능이다. 시연에 적용한 LTE 음성통화 규격은 세계이동통신사업자협회(GSMA)에서 국제 표준으로 정한 VoLTE 기반 기술 규격이다.

VoLTE는 LTE망을 통해 음성통화와 문자메시지(SMS) 등을 서비스하는 기술이다. 현재 전 세계 통신사의 LTE 서비스는 데이터 통신만 제공한다. SK텔레콤과 KT LG유플러스 등은 음성은 기존 네트워크를 이용한다. LG유플러스는 4분기부터 VoLTE 시행을 준비 중이다. LTE는 인터넷(ALL-IP) 기반이어서 기존 네트워크를 사용할 때보다 다양한 형태의 음성통화가 가능하다. 통화 요금도 내려갈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LG전자 박종석 모바일커뮤니케이션스(MC)사업본부장은 “LG전자는 빠른 실행력과 LTE 신기술을 바탕으로 LTE 시대를 선도해갈 것”이라고 말했다.

<바르셀로나(스페인)=윤상호 기자>crow@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동영상
  • 포토뉴스
전 세계 정부, TSMC ‘러브콜’…왜? [IT… 전 세계 정부, TSMC ‘러브콜’…왜? [IT…
  • 전 세계 정부, TSMC ‘러브콜’…왜? [IT…
  • LG이노텍, 차량 실내용 레이더 모듈 개발
  • LG전자, 로봇 안전제어 모듈 국제 인증
  • 청호나이스, 커피머신 공략 ‘잰걸음’…누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