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 초슬림 울트라북 엑스노트 Z330 출시

2011.12.04 15:53:25 / 한주엽 기자 powerusr@ddaily.co.kr

관련기사

[디지털데일리 한주엽기자] LG전자(www.lge.co.kr 대표 구본준)는 인텔의 차세대 플랫폼 울트라북 기반의 프리미엄 노트북 엑스노트 Z330 시리즈를 이달 중순 출시한다고 4일 밝혔다.

신제품은 13.3인치의 디스플레이를 탑재했고 자체 기술인 슈퍼 스피드 테크를 적용, 전원을 켜면 9.9초만에 부팅이 완료된다.

노트북 전체 두께는 14.7mm로 얇다.

화면 테두리 폭을 기존보다 8mm 줄인 ‘내로우 베젤’ 기술을 적용, 13.3인치 디스플레이를 탑재하고도 12인치 대 크기 수준을 유지할 뿐 아니라 무게도 일반 넷북보다 가벼운 1.21kg으로 휴대가 간편하다.

인텔 2세대 코어i7, i5 프로세서와 SATA3 방식의 솔리드 스테이트 드라이브(SSD, Solid State Drive) 저장장치를 탑재해 멀티태스킹 성능을 20% 향상시켰다.

배터리 지속시간은 6시간 이상이며, USB 3.0 포트 및 인텔 무선 디스플레이(WiDi Ready) 기술을 탑재해 주변기기와의 호환성을 높였다.

가격은 170만~260만원대다.

LG전자 HE사업본부 IT사업부장 이정준 부사장은 “신제품은 세계 최고수준의 속도와 두께를 구현한 혁신적인 제품”이라며 “고성능과 디자인, 휴대 편의성 모두를 원하는 고객층을 집중 공략해 향후 프리미엄 노트북 시장 선도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주엽 기자>powerusr@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동영상
  • 포토뉴스
LG전자, 웹OS 플랫폼 ‘규모의 경제’ 확보… LG전자, 웹OS 플랫폼 ‘규모의 경제’ 확보…
  • LG전자, 웹OS 플랫폼 ‘규모의 경제’ 확보…
  • “물 한 잔 따라줘”…접근성 높이는 가전업계…
  • LG전자-현대차, “도심에서 캠핑을”
  • SK이노, 발달장애인 음악축제 올해도 ‘함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