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 가정용 ‘스마트홈 패드’ 출시

2011.10.27 11:10:02 / 채수웅 기자 woong@ddaily.co.kr

- 갤럭시탭에 맞춤형 콘텐츠·서비스 탑재

[디지털데일리 채수웅기자] KT(www.kt.com 회장 이석채)는 가정에서 다양한 생활편의 서비스와 맞춤형 콘텐츠를 즐길 수 있는 가정용 특화 태블릿 PC인 ‘스마트홈 패드’를 31일 출시한다고 27일 밝혔다.
 
KT는 올해 초 신년기자간담회에서 가정을 스마트홈으로 탈바꿈 시키겠다고 선언한 후, 4월에 영·유아 교육용 로봇인 ‘키봇’을 출시한데 이어, 이번에는 뉴시니어 세대를 대상으로 한 스마트홈 패드를 선보이는 것이다.
 
이번에 새롭게 출시한 스마트홈 패드는 고객 중에서도 특히 스마트 기기에 친숙하지 않은 주부 등 40~50대들도 쉽게 스마트 기기의 혜택을 경험할 수 있도록 준비된 제품이다.
 
스마트홈 패드는 KT와 삼성전자가 함께 출시하는 단말과 스마트홈 서비스가 결합된 제품이다. 단말은 삼성전자의 갤럭시탭 8.9인치 와이파이 모델이다.

라이프자키, 올레TV 나우, 스마트홈 통화 등 다양한 생활편의 서비스들이 미리 설치가 되어 있어 스마트기기에 익숙하지 않은 사람들도 쉽게 이용할 수 있다. 또한 간단한 동작감지센서의 설치만으로도 집안의 안전을 확인할 수 있는 홈시큐리티 서비스도 제공 받을 수 있다.
 
라이프자키는 이용자의 정보를 따로 입력하지 않고 얼굴을 촬영해 연령대에 어울리는 음악을 알아서 골라주고, 원하는 곡을 신청해서 들을 수 있다. 또한 이용자의 성향을 분석해 그에 맞는 음악, 영상, 뉴스, 쿠폰 등을 알아서 추천해준다.
 
올레TV 나우는 1만1000편의 VOD와 40개의 실시간 채널을 즐길 수 있는 서비스다.

스마트홈 통화는 와이파이가 되는 곳 어디서든 저렴한 요금으로 선명한 고화질의 영상통화를 할 수 있다. 또한 통화를 하면서 사진, 웹페이지 등을 공유할 수 있고, 최대 4명까지 영상통화 할 수 있는 다자간 영상통화도 12월 업데이트 될 예정이다.

홈시큐리티는 센서를 통해 침입을 감지하고 이상 신호 수신 시 스마트홈 패드를 통해 경보음을 울린다. 이 정보를 고객에게 SMS로 통보하고 긴급한 상황에서는 보안서비스 업체인 KT텔레캅에 출동을 요청할 수 있다.

홈시큐리티는 스마트홈 패드 요금과 별도로 청구되는 가입형 부가서비스로 월 서비스 이용료 5000원(VAT별도)과 설치비 7만2000원이 부과되며, 보안요원 출동 시 건당 5만원이 청구된다.
 
스마트홈 패드의 요금은 단말 및 영상/음성통화 100분, 올레와이파이싱글, 올레TV 나우, 올레뮤직 스트리밍, 스마트홈 패드 전용 서비스 등을 모두 포함해 월 3만5708원(VAT별도, 2년 약정시) 에 이용할 수 있다.

올레 인터넷을 동시에 신규로 가입할 경우 스마트홈 패드의 요금은 월 3만500원(VAT별도, 2년 약정시)을 납부하면 된다. 또한 올레인터넷과 결합 시 홈허브가 같이 제공돼 가정에서 와이파이를 자유롭게 이용할 수 있다.

스마트홈 패드는 10월 31일부터 광화문 올레스퀘어를 비롯해 올레 플라자 및 주요 올레홈 매장, 올레 에비뉴 등에서 체험할 수 있으며 올레 플라자에서 구매가 가능하다.

KT 홈고객부문 서유열 사장은 “스마트홈 패드는 국내에서 처음으로 출시되는 40~50대 고객을 위해 특화된 태블릿PC”라며 “앞으로도 스마트홈 패드와 로봇을 중심으로 고객 계층별 맞춤형 서비스를 만들어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채수웅 기자>woong@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동영상
  • 포토뉴스
삼성전자, ‘더 프리스타일 헬리녹스’ 패키지… 삼성전자, ‘더 프리스타일 헬리녹스’ 패키지…
  • 삼성전자, ‘더 프리스타일 헬리녹스’ 패키지…
  • LG전자, “드론쇼로 ‘무드업’하세요”
  • [이주의 전자뉴스] 가전업계, ESG 경영 가…
  • LG, 잠실야구장에서 ‘부산엑스포’ 응원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