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 중소기업 인터넷 무역 지원효과 ‘쏠쏠’

2009.02.17 10:05:41 / 채수웅 기자 woong@ddaily.co.kr

지난해 130개 업체에 지원…1840만달러 수출 성과

서울시가 지난해 중소기업을 대상으로 인터넷 무역지원활동을 펼쳐 1840만달러의 수출 성과를 이뤄냈다.

서울시 중소벤처기업 지원기관인 서울시산업진흥원(SBA 대표이사 심일보)는 서울 소재 중소기업들의 수출 진행을 위해 시행하는 ‘중소기업 인터넷 무역지원 사업’을 통해 지난해 1,840만 달러의 수출 실적을 달성했다고 밝혔다.

또한 서울시는 2005년부터 시행된 이 사업을 통해 지난해까지 4년 간 모두 8,590만달러의 수출성과를 기록했다.

수출성과는 지원 기업들이 제출한 수출신고필증, 계약서 등을 근거로 집계한 수치이며 지난해에는 130개 중소기업이 지원을 받았다.

서울시와 SBA가 시행하는 인터넷 무역지원사업은 인터넷을 이용한 온라인 바이어 발굴 및 상담, 해외수출시장개척 활동으로 기존의 해외 출장이나 전시회 참가 등에 비해 저렴한 비용으로 신속한 수출성과를 낼 수 있는 해외마케팅 기법이다.

최근 불어 닥친 세계 금융위기와 경기침체, 수출환경 악화로 해외마케팅에 커다란 어려움을 겪고 있는 국내 중소기업들에게 인터넷을 통한 신규 바이어 발굴, 판로 확보, 수출 증대를 지원해 새로운 성장 기회를 제공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SBA는 자체 구축한 인터넷무역 B2B 포털사이트(www.hiseoultrade.com) 및 e무역상사인 EC21을 활용해 e카탈로그 제작 및 타깃 마케팅 지원을 지원했으며 4,000여건의 유효 인콰이어리를 발굴해 중소기업의 바이어 발굴을 지원했다.

한편, SBA는 올해 인터넷 무역 지원 대상 중소기업을 2월중 모집할 예정이다. 올해 사업부터는 중소기업전자무역진흥센터 등과 협력해 서울소재 수출 중소기업을 위한 인터넷 무역지원 사업을 확대 시행할 계획이다.  

<채수웅 기자> woong@ddaily.co.kr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동영상
  • 포토뉴스
"나도 EUV 엔지니어"…ASML, 'VR 체험' 캠페…
  • [포토] 붉은 달과 천왕성 동시에
  • 삼성전자, 홍콩서 라이프스타일 TV ‘더 프레…
  • [위기의TV②] 업계, '월드컵·블프·프리…

PLAY IT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