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일 벗은 토스 알뜰폰…"데이터 쓴 만큼만 내세요"

2023.01.26 10:01:11 / 강소현 ksh@ddaily.co.kr

관련기사
트럼프, 페이스북・인스타그램 풀린다
[게임명품 IP 열전②] 장기간 개발 거친 후속작, 올해 빛 본다
[기획/챗GPT①] IT서비스 빅3가 본 ‘챗GPT’

[디지털데일리 강소현 기자] 토스의 통신 자회사 ‘토스모바일’은 새 서비스 출시를 앞두고 사전신청을 시작했다고 26일 밝혔다.

토스모바일은 기존 이동통신망사업자(MNO) 사업자인 통신 3사 망을 이용해 동일한 데이터 품질을 선보이는 것은 물론, 토스의 쉽고 편리한 금융 서비스 경험을 이식한 통신 서비스까지 제공할 계획이다.

토스모바일이 이달 30일 내놓을 세부 요금제는 서비스 오픈 시점 공개 예정이며 총 4가지 타입으로 출시된다. 미사용 데이터 캐시백이 특징이다. 또 토스페이 결제시 10% 캐시백 혜택을 제공한다.

또 업계 최초로 24시간 고객센터을 운영하며, 토스 앱에서 쉽고 빠른 개통경험을 제공하는 등 고객 편의성을 제고한다.

특히 토스는 2400만 사용자를 대상으로 가계 통신비 절감 목표를 돕겠다는 포부다. 토스 사용자(지난해, 마이데이터 연동 기준)중 92%가 이동통신망사업자(MNO) 가입자였으며, 가상 이동 통신망 사업자(MVNO) 가입자 비중은 8%에 그쳤다. 토스에 따르면 기존 통신3사 데이터/통화 무제한 요금제 사용 고객이 토스모바일 요금제로 변경할 경우 약 20% 이상의 통신비 절감 효과를 기대할 수 있다.

이승훈 토스모바일 대표는 “토스가 금융 플랫폼으로 간편 송금, 주식거래, 인터넷뱅킹 등 다양한 금융서비스에서 혁신을 이뤄온 것처럼 통신 서비스 영역에서도 소비자들이 불편함을 느꼈던 부분을 개선해 나가겠다”며 “편리하고 직관적인 통신 서비스를 기반으로, 다양한 혜택을 더해 새로운 통신의 기준을 만들겠다"고 말했다.

한편 사전 신청은 토스 앱 내 홈 화면 상단 혹은 전체탭에서 할 수 있다. 사전신청자에게는 토스모바일 우선 가입혜택을 제공한다.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English News더보기

  • 동영상
  • 포토뉴스
삼성전자, 인도 뉴델리서 '익스피리언스 스토… 삼성전자, 인도 뉴델리서 '익스피리언스 스토…
  • 삼성전자, 인도 뉴델리서 '익스피리언스 스토…
  • 뉴진스 에디션·삼성D OLED 탑재…'LG 그…
  • 다누리, 달 속살까지 찍었다…NASA 쉐도우캠…
  • 세계가 인정한 LG전자 '97인치 선 없는' OL…

PLAY IT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