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데일리 이종현기자] 이스트소프트는 외국어 교육 기업 YBM과 함께 한국어와 영어 동시 발화가 가능한 인공지능(AI) 토익스피킹 강사를 론칭했다고 16일 밝혔다.

해당 강사는 YBM어학원의 대표 토익 강사인 박혜원 강사를 복제해 구현한 것이다. 이중언어 발화가 가능한 국내 교육산업 최초의 AI 버추얼 휴먼이라는 것이 이스트소프트의 설명이다.

AI 토익스피킹 강사는 이스트소프트의 AI 버추얼 휴먼 서비스 ‘AI 스튜디오 페르소’를 통해 탄생했다. AI 버추얼 휴먼 제작에서 운영까지 지원한다. ▲높은 립 싱크로율 ▲자연스러운 상반신 움직임 ▲정면 및 측면 영상 제공 등을 강점으로 내세운다.

AI 토익 강사 제작에는 AI 클론 기술이 적용됐다. 이스트소프트가 기존 인물을 AI 버추얼 휴먼으로 복제하기 위해 자체 개발한 기술로, 목소리 생성 및 얼굴 생성 AI가 탑재돼 있다. 이스트소프트는 박혜원 강사의 외모뿐만 아니라 한국어와 영어 특유의 말투와 제스처까지 재현했다고 강조했다.

AI 토익 강사는 이달 YBM에서 새롭게 선보일 AI 휴먼 온라인 클래스 ‘버티클’을 통해 선보일 예정이다. 과목은 토익스피킹이다. 박혜원 강사가 직접 준비한 콘텐츠를 AI 토익스피킹 강사가 강의하는 형태로 진행된다.

YBM 허문호 대표는 “이스트소프트의 AI 버추얼 휴먼 기술로 이중언어 발화가 가능한 AI 토익스피킹 강사를 국내 교육산업 최초로 선보일 수 있게 돼 기쁘. YBM이 한층 더 진화된 학습환경을 지속해 제시해 나갈 수 있도록, 이스트소프트와 다방면에서 적극적인 협력을 이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이스트소프트 정상원 대표는 “상대적으로 기술 수용에 까다로운 교육 영역에서 YBM에 AI 버추얼 휴먼을 제공했다는 것은 기술의 효용성을 입증한 놀라운 사업적 성과다”라며 “앞으로 YBM과 협력 관계를 강화해 AI를 결합한 또 다른 혁신적인 교육 서비스를 선보일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피력했다.

이어서 “2023년은 산업 현장에 즉시 통용되는 이스트소프트의 고품질 AI 버추얼 휴먼 서비스가 국내외 시장에 본격적으로 제공되는 원년이 될 것”이라고 부연했다.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English News더보기

  • 동영상
  • 포토뉴스
삼성전자, 인도 뉴델리서 '익스피리언스 스토… 삼성전자, 인도 뉴델리서 '익스피리언스 스토…
  • 삼성전자, 인도 뉴델리서 '익스피리언스 스토…
  • 뉴진스 에디션·삼성D OLED 탑재…'LG 그…
  • 다누리, 달 속살까지 찍었다…NASA 쉐도우캠…
  • 세계가 인정한 LG전자 '97인치 선 없는' OL…

PLAY IT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