함영주 하나금융그룹 회장, CES2023 거쳐 구글과 엔비디아 연이어 방문

2023.01.12 10:26:44 / 이상일 2401@ddaily.co.kr

함영주 회장(사진 오른쪽 위)이 엔비디아(NVDIA) 개발 담당 임원들과 디지털 기술과 금융 혁신 사례에 대해 자유롭게 의견을 나누고 있다.

[디지털데일리 이상일기자] 하나금융그룹(회장 함영주)은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개최한 국제 전자제품 박람회 2023(Consumer Electronics Show 2023) 참관에 이어 지난 6일 오후(현지시간) 구글(Google) 베이뷰 캠퍼스와 엔비디아(NVIDIA) 본사를 방문했다고 밝혔다.

이는 함영주 회장이 강조한 ‘현장 중심 경영’의 일환으로, 세계적 IT기업인 구글(Google)의 기업문화와 인공지능 컴퓨팅 분야의 선도기업인 엔비디아(NVIDIA)의 디지털 기술 체험 등을 통해 아시아 최고 금융그룹으로 나아가기 위한 식견과 혜안을 넓히고자 마련됐다. 

함영주 회장은 샌프란시스코 실리콘밸리에 소재한 구글(Google)의 베이뷰 캠퍼스에 방문해 현장에서 근무하고 있는 직원들을 직접 만났다. 직원들과 만난 자리에서 ‘전 세계의 정보를 체계화하여 모두가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하는 것’이라는 구글(Google)의 미션과 ‘하나로 연결된 모두의 금융’이라는 하나금융그룹의 비전이 일맥상통한다는 점을 강조했다. 

또한, ‘Respect each other : 함께하는 동료, 파트너들과 서로 존중한다’는 구글(Google)의 일하는 방식에도 주목했다. 팀원 간 신뢰가 바탕이 된 강한 유대감을 중심으로 성과를 함께 이뤄내는 구글(Google)의 기업문화와 금융 관련 서비스 및 기술에 대한 아이디어를 교환하는 등 격의 없이 소통하는 시간을 가졌다. 

함영주 회장은 실리콘밸리에 소재한 엔비디아(NVIDIA) 본사도 방문했다. 이곳에서 세계 1위의 GPU(Graphic Processing Unit) 기술력을 바탕으로 한 데이터베이스(DB) 관리기술과 4D 모델링 등 디지털 혁신 기술을 직접 체험했다. 이어 엔비디아(NVIDIA)의 개발 담당 임원과 간담회를 통해 다양한 디지털 기술과 금융이 융합된 혁신 사례 등에 대해서도 자유롭게 의견을 나눴다. 

실리콘밸리에 소재한 글로벌 기업의 방문을 마친 뒤 함영주 회장은 “젋은 인재들과 그룹이 나아가야 할 미래에 대해 함께 고민할 수 있는 의미 있는 시간이었다”며, “현실에 안주하지 말고 「하나」만의 DNA를 바탕으로 과감히 도전하고 함께 목표를 이뤄내자”고 밝혔다. 

한편, 그룹 내 관계사에서 선발된 젊은 책임자들은 CES 2023 참관에 앞서 마이크로소프트(Microsoft) 캠퍼스와 아마존(Amazon) 본사를 방문했다. 

특히 아마존(Amazon) 본사의 친환경 공간으로, 직원들의 근무환경에 대한 획기적인 혁신 사례인 ‘더 스피어(The Sphere)’를 방문해 지역 커뮤니티와 함께하는 기업의 사회적 책임과 환경 등 ESG 경영에 앞장서는 글로벌 테크 기업의 경쟁력을 몸소 체험하는 기회를 가졌다.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English News더보기

  • 동영상
  • 포토뉴스
삼성전자, 인도 뉴델리서 '익스피리언스 스토… 삼성전자, 인도 뉴델리서 '익스피리언스 스토…
  • 삼성전자, 인도 뉴델리서 '익스피리언스 스토…
  • 뉴진스 에디션·삼성D OLED 탑재…'LG 그…
  • 다누리, 달 속살까지 찍었다…NASA 쉐도우캠…
  • 세계가 인정한 LG전자 '97인치 선 없는' OL…

PLAY IT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