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테일리 이종현기자] 소프트웨어(SW) 산업인들을 위한 정부 주최 행사가 열렸다.

5일 과학기술정보통신부(이하 과기정통부)는 서울 서초구 양재엘타워에서 제23회 SW산업인의 날 기념행사를 개최했다. 코로나19 예방으로 일부 인원만 참석했던 작년 행사와 달리 올해는 모든 수상자가 행사에 직접 참석했다.

행사에서는 산업계 발전에 기여한 기업 및 공로자, 기술에 대한 수상이 이뤄졌다. 훈장·포장 등 정부포상 19점과 장관 표창 25점, 또 올해 최고 SW에 주어지는 대한민국 SW 대상 3점과 및 대한민국 SW 기술대상 1점 등 총 48점에 대한 시상이 이뤄졌다.

올해 SW산업 발전 유공을 받은 것은 수산아이앤티 이홍구 대표다. 은탄산업훈장을 받았다. 한국SW산업협회장을 역임한 그는 임기 기간 SW진흥법 전부 개정안 국회 통과 및 SW 창업 챌린지 개최 등으로 SW산업 생태계 발전에 기여한 것을 인정받았다.

또 백준기 중앙대학교 부총장이 황조근정훈장을, 문진일 드림시큐리티 대표와 이종열 삼성전자 부사장이 산업포장을 수상했다. 문진일 드림시큐리티 대표는 국산 SW 품질을 해외 유수 글로벌 SW 제품 수준으로 향상시키는 데 기여한 공적으로 수상했다.

이밖에 김종현 쿠콘 대표 등 7명이 대통령 표창을, 노종혁 더씨에스알 전무와 박종일 한양대학교 교수 등 8명이 국무총리 표창을 수상했다.

원투씨엠은 자사 클라우드 기반의 온·오프라인 연계(O2O) 및 지불 결제 등 핀테크 기능을 갖춘 ‘에코스 플랫폼 v2.19.2’로 대한민국 SW 대상 대통령상을 받았다. 이에 더해 비아이매트릭스는 로우코드 기반 통합 사용자환경(UI) 개발 플랫폼 ‘AUD플랫폼7’, 아이렌소프트는 초저지연 대규모 라이브 스티리밍 서버 및 플레이어 ‘오븐미디어 엔진 0.13.0’으로 각각 국무총리상을 받았다.

조준희 SW산업협회장은 “오늘 수상을 하신 48명께 진심으로 축하드린다. 디지털 대전환이 더 빠르게 다가왔고, SW의 중요성은 더 커지고 있다. 경기가 침체된 상황에도 불구하고 작년 국내 SW 산업은 성장을 이어갔다”며 “SW 산업이 국가 핵심 산업으로 자리하기 위해서는 산업계 종사자들이 힘을 모아야 한다”고 당부했다.

과기정통부 이종호 장관도 SW 산업의 성장과 경쟁력 강화에 대해 축하 인사를 전했다.

그는 “코로나19가 우리에게 고통을 줬지만, 디지털 대전환이라는 측면에서는 어떤 기회를 준 것 같다”며 “정부는 디지털 강국 대한민국을 실현하기 위해 디지털 혁신의 핵심 자원인 SW 산업 진흥을 위한 여러 정책을 추진 중이다. 앞으로 SW 기업이 사업하기 좋은 환경을 조성하고, 좋은 인재를 양성할 수 있도록 민·관이 전방위적으로 협력해 산업계의 혁신과 성장을 지원하겠다”고 피력했다.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English News더보기

  • 동영상
  • 포토뉴스
삼성전자, 인도 뉴델리서 '익스피리언스 스토… 삼성전자, 인도 뉴델리서 '익스피리언스 스토…
  • 삼성전자, 인도 뉴델리서 '익스피리언스 스토…
  • 뉴진스 에디션·삼성D OLED 탑재…'LG 그…
  • 다누리, 달 속살까지 찍었다…NASA 쉐도우캠…
  • 세계가 인정한 LG전자 '97인치 선 없는' OL…

PLAY IT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