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키뮤스튜디오와 협업

[디지털데일리 김도현 기자] 삼성전자(대표 한종희 경계현)가 라이프스타일 TV ‘더 프레임’으로 특별한 디자이너들의 순수하고 독창적인 작품들을 선보인다고 4일 밝혔다.

삼성전자는 키뮤스튜디오와 협업해 더 프레임의 작품 구독 서비스인 ‘삼성 아트 스토어’를 통해 다양한 작품을 제공하기로 했다.
키뮤스튜디오는 발달장애를 지닌 디자이너 20여명과 비장애인 디자이너들이 함께 일하고 있는 디자인 스튜디오다. 2008년부터 색다른 감성을 지닌 제품들을 소개해왔다.

한편 삼성 아트 스토어는 현재 전 세계 50여개 파트너와 2000점이 넘는 작품을 공개하고 있다. 더 프레임 사용자들은 정기 구독 서비스를 통해 아트 스토어 내 모든 작품을 무제한으로 이용할 수 있다.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English News더보기

  • 동영상
  • 포토뉴스
삼성전자, 인도 뉴델리서 '익스피리언스 스토… 삼성전자, 인도 뉴델리서 '익스피리언스 스토…
  • 삼성전자, 인도 뉴델리서 '익스피리언스 스토…
  • 뉴진스 에디션·삼성D OLED 탑재…'LG 그…
  • 다누리, 달 속살까지 찍었다…NASA 쉐도우캠…
  • 세계가 인정한 LG전자 '97인치 선 없는' OL…

PLAY IT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