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데일리 박기록기자] 한진이 통합 물류 서비스 제공과 디지털 전환(DT)에 대응할 수 있는 비즈니스 환경을 구축하기 위해 택배 및 물류 IT 시스템 업그레이드를 완료했다고 28일 밝혔다.

이와관련 한진은 택배사업의 기업고객에게 웹 솔루션을 제공해온 택배정보시스템인 ‘포커스 시스템’을 ‘차세대 모바일 포커스 시스템’으로 업그레이드했다. 

회사측은 "스마트폰, 태블릿 PC 등 업무용 전자기기의 다양화에 따라 모바일 버전으로도 개발했으며 크롬·익스플로러 등 어떠한 접속 웹 브라우저 환경에서도 동일하게 시스템을 이용할 수 있는 환경을 구축해 고객의 업무 편의성을 높였다"는 설명이다.

또 기존에 기업고객용과 1인 창업자, 스타트업 등 소규모로 택배를 발송하는 고객을 위한 원클릭 택배서비스용 시스템으로 개별 운영해오던 것을 통합 운영하게됨으로써 고객관리 효율성도 향상시켰다고 강조했다.

특히 피킹&팩킹 목록, 세금계산서 발급 요청, CS 불만 접수 및 결과 확인 등 ‘차세대 모바일 포커스 시스템’만의 차별화된 기능도 제공한다고 밝혔다. 

향후에도 고객 피드백과 요청사항을 상시 확인해 지속적으로 시스템을 보완해 나가고, 지역 소상공인의 온라인 판매 진출 지원을 위해 런칭한 ‘디지털 이지오더’ 등 한진이 보유한 플랫폼과도 연계해 시너지를 창출할 계획이다.

한편 한진은 택배 IT시스템인 ‘차세대 모바일 포커스 시스템’ 함께 물류 운송관리시스템인 TMS(Transportation Management System)도 기존에 주요 화물 유형별로 나누어져 있던 시스템의 통합과 모바일 기반의 실시간 차량 관제시스템을 연동한 ‘통합 TMS’로 업그레이드했다.

이를 통해 화물 유형별로 분산돼 있던 기존 운송관리 시스템을 통합 구축해 일관된 업무 처리가 가능하고, 관세청 및 화물정보망과의 연동으로 기존 8단계의 업무를 4단계로 축소해 업무 편의성을 높였다.

이와함께 운전자가 모바일에서 본인인증만 거치면 계약이 가능한 간편 전자계약을 도입해 편의성을 높이는 한편, 고객은 실시간으로 차량의 위치정보, 운송현황 및 실적을 PC, 태블릿을 비롯해 모바일에서도 확인할 수 있어 화물운송 데이터에 대한 가시성을 향상시켰다.

한진측은 향후에 AI, 빅데이터, IoT 등을 활용한 데이터 분석 시스템 및 모바일 지원 서비스를 더욱 강화할 예정이다.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English News더보기

  • 동영상
  • 포토뉴스
삼성전자, 인도 뉴델리서 '익스피리언스 스토… 삼성전자, 인도 뉴델리서 '익스피리언스 스토…
  • 삼성전자, 인도 뉴델리서 '익스피리언스 스토…
  • 뉴진스 에디션·삼성D OLED 탑재…'LG 그…
  • 다누리, 달 속살까지 찍었다…NASA 쉐도우캠…
  • 세계가 인정한 LG전자 '97인치 선 없는' OL…

PLAY IT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