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데일리 양원모 기자] 주한미군에 우주군 부대가 창설된다. 최근 미 본토를 타격할 수 있는 대륙 간 탄도미사일(ICBM)을 시험 발사하는 등 북한의 도발 수위가 높아짐에 따라 외기권으로 날아가는 비행체를 탐지·감시하기 위한 의도로 풀이된다.

26일 정부 고위 소식통들에 따르면 미 국방부는 주한미군(USFK)에 우주군 구성군사령부(component command)를 설치할 계획이다. 

미국이 지난 22일(현지 시각) 인도태평양사령부(인태사) 예하에 우주군 구성군사령부를 창설한 것처럼 주한미군에도 우주군 구성군사령부인 '주한미우주군(USSF)'이 생기는 것이다. 

주한미우주군이 창설되면 인태 우주군 구성군사령부에 이어 미 본토 밖 두 번째 우주군 조직이 될 전망이다. 

2019년 12월 창설된 미 우주군은 미사일 방어를 위한 탐지, 폐위성 및 운석 대응 등을 위해 미사일 경보 시스템, 우주 감시망, 군사 위성 통제망 등을 운용하고 있다.

주한미우주군은 신설 조직인만큼 일단 소규모로 출범할 예정이다. 이달 창설된 인태 우주군 구성군사령부의 인원이 20여명인 것을 고려하면 그 이하일 것이라는 게 정부 소식통 전망이다. 

주한미군에 우주군 조직을 조기 신설하는 것은 미국이 북한의 핵·미사일 위협을 심각하게 인식하고 있어서다. 중국, 러시아의 위협도 고려한 것 아니냐는 지적도 나온다.

주한미우주군은 미 우주군과 인태 우주군 구성군사령부와 전술지휘자동화(C4I) 체계로 연결해 북한의 ICBM 등 핵·미사일 정보를 실시간으로 공유할 것으로 보인다.

미국은 주한미군 외에 중동 지역을 담당하는 중부사령부에도 연말까지 우주군 구성군사령부를 창설할 것으로 전해졌다.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English News더보기

  • 동영상
  • 포토뉴스
삼성전자, 인도 뉴델리서 '익스피리언스 스토… 삼성전자, 인도 뉴델리서 '익스피리언스 스토…
  • 삼성전자, 인도 뉴델리서 '익스피리언스 스토…
  • 뉴진스 에디션·삼성D OLED 탑재…'LG 그…
  • 다누리, 달 속살까지 찍었다…NASA 쉐도우캠…
  • 세계가 인정한 LG전자 '97인치 선 없는' OL…

PLAY IT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