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데일리 백승은 기자] LG이노텍(대표 정철동)은 24일 이사회를 열고, 2023년도 정기 임원인사를 확정했다고 밝혔다. 이번 인사로 전무 2명·상무 8명 등 총 10명이 승진했다.

LG이노텍은 "이번 임원인사는 고객가치 혁신 및 탁월한 사업성과를 창출하고, 지속성장을 위한 변화와 혁신을 이끌어갈 역량과 성장 잠재력을 종합적으로 고려했다"라며 특히 미래준비 및 사업 경쟁력 강화를 위해 사업·R&D·생산 등 사업현장에서 핵심성과를 창출하고, 사업지원을 통해 회사성장을 이끈 핵심인재를 발탁해 승진 및 신규 임원으로 선임했다"라고 언급했다.

이번 인사를 통해 ▲조지태 광학솔루션사업부장 ▲노승원 광학솔루션연구소장은 전무로 승진했다.



조지태 상무<사진>는 카메라모듈 신제품의 성공적인 적기 공급을 주도하고, 생산 공정 자동화 및 제조 지능화 확대로 사업 지위 강화에 기여했다는 평가를 받았다.



아울러 노승원 상무<사진>는 세계 최초로 센서 시프트 손떨림 방지 기술을 적용한 카메라모듈을 출시하고 3D센싱모듈인 비행시간 거리 측정(ToF)모듈의 매출 확대를 주도한 점, 액추에이터 등 핵심 요소기술 역량 내재화를 선도한 점을 높게 사 승진됐다.

뿐만 아니라 신규 고객 확보와 글로벌 공급망관리(SCM) 강화를 통해 차량 카메라모듈 사업 성장을 견인한 홍성일 책임, 차별화된 카메라모듈 신제품 개발에 주력해 글로벌 고객사 신모델 진입을 성공적으로 이끈 김창현 책임, 품질 및 원가 혁신으로 제조 경쟁력을 높여 PS사업의 수익성 확보에 기여한 홍승만 책임, 신재생 에너지용 파워 모듈의 선행 개발 및 사업화와 파워 분야의 신기술 확보를 주도한 김수홍 연구위원을 상무로 신규 선임했다.

전사 DX 추진 로드맵 수립과 데이터 기반의 의사결정 체계 구축을 통해 전사 DX 역량을 강화하고, 고객가치 향상을 이끌어 낸 이중세 책임과 광학솔루션사업의 수익성 개선 및 경영관리 프로세스 정비로 조단위 수익구조 기반을 마련한 신덕암 책임, 전략적 홍보 및 대외협력을 통해 기업 위상과 이미지 제고에 기여하고, 최적의 업무환경을 위한 선제적 지원활동을 주도한 조백수 책임을 상무로 승진시켰다.

또 이일관 LG전자 HE/BS정도경영담당(책임)을 경영진단담당으로 보직 발령하고, 상무로 승진시켰다.

한편 LG이노텍은 김흥식 LG에너지솔루션 CHO(부사장)를 CHO로, 윤석 LG CNS 법무실장(상무)을 법무실장으로 보직 발령했다.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동영상
  • 포토뉴스
"광야에서 만난 OLED"…LGD-SM브랜드마…
  • [포토] 붉은 달과 천왕성 동시에
  • 삼성전자, 홍콩서 라이프스타일 TV ‘더 프레…

PLAY IT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