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데일리 신제인 기자] 일본은행이 ‘디지털 엔화’ 발행을 위한 실증실험에 나선다. 

24일 니혼게이자이신문에 따르면, 중앙은행인 일본은행은 내년 봄부터 3개 민간 대형은행 및 지방은행과 협력해 계좌 입출금 등 디지털화폐 거래에 지장이 없는지 살핀다. 

최종 단계에 해당하는 이번 실증실험을 약 2년 동안 시행한 뒤, 2026년께 디지털 화폐 발행 여부를 판단한다는 계획이다.

디지털화폐(CBDC)는 민간의 전자화폐와 달리 거래소를 거치지 않고 주고받을 수 있으며, 외상매출금이 발생하지 않아 결제비용 절감 효과가 있다. 

일본뿐만 아니라 현재 전 세계 중앙은행의 약 90%가 CBDC 관련 연구에 착수한 상태다.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동영상
  • 포토뉴스
"광야에서 만난 OLED"…LGD-SM브랜드마…
  • [포토] 붉은 달과 천왕성 동시에
  • 삼성전자, 홍콩서 라이프스타일 TV ‘더 프레…

PLAY IT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