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파스토와 물류 로봇 공급 MOU 체결

[디지털데일리 윤상호 기자] LG전자가 로봇 공략을 강화했다.

LG전자(대표 조주완 배두용)는 파스토와 ‘물류 로봇 솔루션 공급 및 시스템 개발 협력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16일 밝혔다.

파스토는 인공지능(AI) 물류 플랫폼 업체다. 국토교통부 스마트 물류 센터 예비 1등급 인증을 받았다.

물류 로봇은 수십대 이상 로봇이 동시에 동작한다. 이를 제어하기 위한 ▲자율주행 ▲통신 ▲관제 등의 기술력이 필요하다.

양사는 ▲자율주행 기반 오더피킹(Order Picking) 로봇과 물류 시스템 간의 연동 개발 ▲물류 거점별 최적화 로봇 운영 프로세스 구축 ▲물류 센터 로봇 솔루션 적용 확대 등을 단계적으로 진행할 방침이다.

LG전자는 이달 파스토 ‘용인2센터’에 ▲LG 클로이 캐리봇 ▲창고관리시스템(WMS: Warehouse Management System) 연동 솔루션 ▲로봇 관제 시스템 등을 공급했다.

LG전자 장익환 비즈니스솔루션(BS)사업본부장은 “다양한 공간에서 로봇을 운영하며 쌓아온 노하우와 고도화된 기술 역량을 기반으로 차세대 물류 로봇 시장에서 차별화된 로봇 경험과 가치를 선보일 것”이라고 말했다.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동영상
  • 포토뉴스
"광야에서 만난 OLED"…LGD-SM브랜드마…
  • [포토] 붉은 달과 천왕성 동시에
  • 삼성전자, 홍콩서 라이프스타일 TV ‘더 프레…

PLAY IT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