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GMF 6년째 후원…3년 만에 오프라인 개최

[디지털데일리 윤상호 기자] SK이노베이션이 6년째 발달장애인 음악축제와 동행했다.

SK이노베이션(대표 김준)은 지난 4일 서울 광진구 건국대학교새천년관대공연장에서 열린 ‘전국 발달장애인 음악축제(GMF: Great Music Festiva)’를 후원했다고 5일 밝혔다.

GMF는 2017년 시작했다. 하트-하트재단이 주최한다. SK이노베이션은 GMF 출발부터 후원을 지속했다.

올해 행사는 3년 만에 오프라인에서 열렸다. 전국 30개팀 285명이 예선에 참가했다. 이중에서 ▲다소니 챔버 오케스트라 ▲벨루스 클라리넷 앙상블 ▲아인스바움 윈드챔버 ▲콘솔 피아노 앙상블 ▲드리미예술단 ▲아리아난타 6개팀이 본선 무대에 올랐다.

이번 대회 총상금은 2100만원. 대상은 아인스바움 윈드챔버가 차지했다. 문화체육관광부 장관상과 상금 1000만원을 받았다.

아인스바움 윈드챔버는 “열심히 준비한 공연을 무대에서 선보일 수 있게 돼 행복한 시간이었다”며 “큰 무대에 올라 많이 긴장됐지만 팀원 모두가 함께 오랫동안 준비해온 만큼 좋은 결과를 얻게 돼 매우 기쁘다”고 말했다.

SK이노베이션은 6개팀에게 무대에 설 기회 등을 제공해 음악을 계속할 수 있도록 도울 예정이다.

SK이노베이션 임수길 밸류크리에이션 센터장은 “GMF를 통해 발달장애인이 음악적 재능을 발휘하고 사회와 소통하는 장을 마련한 것에 의미가 있다고 생각한다”며 “음악에 대한 열정으로 감동을 선사한 참가자들에게 감사하며 앞으로도 이들을 계속 응원할 것”이라고 전했다.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동영상
  • 포토뉴스
"광야에서 만난 OLED"…LGD-SM브랜드마…
  • [포토] 붉은 달과 천왕성 동시에
  • 삼성전자, 홍콩서 라이프스타일 TV ‘더 프레…

PLAY IT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