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NPU 기반 AI SoC

[디지털데일리 김도현 기자] 반도체 디자인솔루션 업체 코아시아가 자율주행 분야에서 미국 고객사와 협력한다.

4일 코아시아(대표 이희준 위종묵)는 미국 나스닥 상장기업 A사와 자율주행용 프로세서 개발 프로젝트를 진행한다고 밝혔다. A사는 미국 캘리포니아에 본사를 두고 AI SoC가 주력인 회사다.

해당 프로젝트는 A사의 신경망처리장치(NPU) 기반 인공지능(AI) 시스템온칩(SoC)을 개발하는 건이다. 양사는 첨단운전자보조시스템(ADAS)용 5나노미터(nm) 프로세서를 생산할 예정이다.

A사는 코아시아의 전장용 주문형반도체(ASIC) 제품 개발 경험을 높게 샀다는 후문이다. 선단 공정인 5nm 빅다이 설계 능력, 글로벌 개발인력 보유를 통한 고객 현지 대응력 등도 긍정적인 영향을 미쳤다.

두 회사는 AI 알고리즘을 활용해 이미지, 비디오 등 데이터를 NPU(신경망처리장치) 기반으로 반복 학습하고 연산처리하는 프로세서를 개발할 방침이다. 카메라, 센서 등을 통해 주행 중 감지되는 대용량 데이터를 빠르게 처리하고 인식할 수 있어 활용도가 클 전망이다.

한편 코아시아는 올해 초 착수한 A사와의 보안용 5nm AI SoC 개발을 최근 마쳤다. 양사는 다양한 분야에 특화된 제품 관련 중장기적 협업을 이어갈 계획이다.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English News더보기

  • 동영상
  • 포토뉴스
삼성전자, 인도 뉴델리서 '익스피리언스 스토… 삼성전자, 인도 뉴델리서 '익스피리언스 스토…
  • 삼성전자, 인도 뉴델리서 '익스피리언스 스토…
  • 뉴진스 에디션·삼성D OLED 탑재…'LG 그…
  • 다누리, 달 속살까지 찍었다…NASA 쉐도우캠…
  • 세계가 인정한 LG전자 '97인치 선 없는' OL…

PLAY IT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