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 왼쪽부터 대한적십자 서울특별시지사 신민호 팀장, 서울시 한유석 물순환안전국장, SK쉴더스 이원민 MS사업본부장(부사장)

[디지털데일리 이종현기자] SK쉴더스는 서울시, 대한적십자 서울특별지사와 재해 취약계층과 소상공인의 선진형 재해 예방 및 재난 관리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29일 밝혔다.

이번 협약에 따라 SK쉴더스는 재해 취약계층 및 소상공인의 선진형 재해 예방 및 재난관리 기금으로 5억원을 후원한다다. 서울시내 소상공인이 풍수해보험 가입 신청 시 본인 부담금을 기부금 형태로 지원하게 되며, 기부금을 대한적십자사에 기탁하는 방식이다.

재해 취약계층과 소상공인 신청자는 정부 지원금과 SK쉴더스의 기부금을 기반으로 무료로 풍수해보험을 이용할 수 있다. SK쉴더스 후원으로 서울시 소재 소상공인 약 5만명이 혜택을 받을 수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는 것이 회사 측 설명이다. 가입 신청은 오는 30일부터 가능하다.

SK쉴더스 이원민 MS사업본부장 겸 부사장은 “이번 협약을 계기로 SK쉴더스의 주요 고객인 소상공인분들이 안심하고 사업을 영위할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며 “대한민국 대표 라이프 케어 플랫폼 기업으로서 고객과 사회에 안전·안심·편리를 제공하며 지역 사회 안전망을 지속해서 확충해 나가는 ESG 활동을 강화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동영상
  • 포토뉴스
‘누리호’ 발사 성공 기념우표, 16일 발행 ‘누리호’ 발사 성공 기념우표, 16일 발행
  • ‘누리호’ 발사 성공 기념우표, 16일 발행
  • 삼성전자 한종희 부회장·노태문 사장, 베트남…
  • 삼성전자, '더 프레임' 속 특별한 디자이너 작품…

PLAY IT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