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이사회 보수는 안 받아

[디지털데일리 정혜원 기자] 테슬라가 에어비앤비 공동 창립자를 이사회 멤버로 영입했다.
.
28일(현지시간) 테슬라는 에어비앤비를 공동 설립한 조 게비아<사진>를 이사회 일원으로 추가했다고 미국 증권거래위원회에 보고했다.

게비아는 오라클 회장 래리 엘리슨이 사임하면서 테슬라 이사회에 합류하게 됐다. 아직 이사회 내 구체적 역할은 정해지지 않았다.

그는 지난 7월 에어비앤비에서 맡은 책임을 내려놨지만 이사직은 유지하고 있다. 난민들의 임시 주거지를 찾을 수 있도록 돕는 비영리 단체 의장도 맡고 있다.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동영상
  • 포토뉴스
삼성전자, '더 프레임' 속 특별한 디자이너 작품… 삼성전자, '더 프레임' 속 특별한 디자이너 작품…
  • 삼성전자, '더 프레임' 속 특별한 디자이너 작품…
  • [포토] 붉은 달과 천왕성 동시에

PLAY IT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