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맥스클라우드, 28일 클라우드 네이티브 전환 기술 동향 및 MSA 전략 웨비나 개최

2022.09.27 08:48:29 / 이상일 2401@ddaily.co.kr

[디지털데일리 이상일기자] 클라우드는 기업 시스템 중 필요 없는 리소스를 줄여 낭비를 줄이고 시스템을 많이 사용할 때 유연하게 시스템을 확장시켜서 안정적으로 시스템을 사용할 수 있게 해준다. 

또한 필요할 때 바로 어플리케이션 개발환경을 만들어주고 업그레이드된 어플리케이션을 배포해준다. 최근처럼 기업이 시장의 요구사항에 바로 대응해 서비스와 상품을 적시에 제공할 수 있는 IT인프라로 클라우드가 각광받고 있는 이유다.
 
이러한 클라우드 시장은 운영체제 가상화 환경에서 어플리케이션을 경량화하고 추상화하는 컨테이너 시장으로 발전해 왔다. 

이미 컨테이너를 소규모로 관리하는 ‘도커’를 넘어 높은 확장과 성능을 향상시키는 오픈소스인 ‘쿠버네티스’가 클라우드 플랫폼의 표준이 되고 있다. 또한 산업군에서는 데브옵스(DevOps) 사상을 반영한 클라우드 네이티브 사업이 활발하게 일어나고 있다. 이처럼 클라우드 기술의 빠른 진화에 따라 기업은 이를 따라가기 버거운 상황이 연출되고 있기도 하다. 

이러한 시장 상황에서 티맥스클라우드가 28일 <디지털데일리> 웨비나 플랫폼 DD튜브를 통해 기업이 비즈니스 경쟁력을 갖기 위한 클라우드 네이티브 전환에 앞서 자세한 기술 동향과 마이크로서비스아키텍처(MSA)에 대한 티맥스의 기술 전략을 발표하는 시간을 갖는다. 

이 자리에서 김회중 티맥스클라우드 CS(Consulting Sales) 팀장이 빠른 비즈니스 환경에 대응하기 위한 클라우드 네이티브 전략을 주제로 발표하며 이어 박영모 팀장이 ‘쿠버네티스와 오픈소스를 활용한 클라우드 네이티브 및 마이크로서비스아키텍처(MSA) 시연’에 나선다.  

티맥스클라우드는 마이크로 서비스 아키텍처 도입을 위한 주안점과 사례 등을 소개한다는 계획이다.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동영상
  • 포토뉴스
"광야에서 만난 OLED"…LGD-SM브랜드마…
  • [포토] 붉은 달과 천왕성 동시에
  • 삼성전자, 홍콩서 라이프스타일 TV ‘더 프레…

PLAY IT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