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이노, 온실가스 감축 기술 개발…CO2→CO 전환

2022.09.23 10:53:36 / 윤상호 crow@ddaily.co.kr

관련기사

- 대체 연료 원료 생산 원가 절감 토대…국제학술지 게재

[디지털데일리 윤상호 기자] SK이노베이션이 친환경 기술 확보에 공을 들이고 있다.

SK이노베이션(대표 김준)은 지난 18일 환경분야 국제학술지 어플라이드 카탈리시스 비-인바이런멘탈(Applied Catalysis B: Environmental)에 이산화탄소(CO2)를 일산화탄소(CO)로 전환할 수 있는 전기화학 촉매기술 관련 논문을 게시했다고 23일 밝혔다.

CO2를 CO로 전환하는 것은 온실가스 감축 수단으로 주목 받고 있다. 온실가스를 화학 제품 생산 또는 대체 연료 생산 원료로 바꾸는 방식 중 하나다.

그동안 CO2 전기화학적 변화 상용화는 비용이 가장 큰 걸림돌이었다. 촉매로 금과 은 등 귀금속이 필요했기 때문이다. 촉매를 철과 니켈 등으로 대체하고 원자 수준 조절을 통해 성능을 높이는 연구가 진행 중이다.

이번 논문에 수록한 기술은 SK이노베이션 환경과학기술원이 독자 개발했다. 원자를 하나하나 분리해 만든 단원자 촉매 기술 계열이다. 서로 다른 2개 원자를 붙여 만든 2원자 형태 촉매를 소개했다. 니켈과 망간을 활용했다.

이성준 SK이노베이션 환경과학기술원장은 “이번 연구 성과는 수십년에 걸친 에너지 화학 연구개발 과정에서 축적된 촉매 역량이 탄소 저감 기술 개발에 접목된 사례”라며 “탄소 중립 기술 개발을 위해 촉매 공정 합성 등 SK 연구개발(R&D) 핵심 역량을 심화해 적용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동영상
  • 포토뉴스
“슬라이더블 DP가 온다”…인텔-삼성D, 17… “슬라이더블 DP가 온다”…인텔-삼성D, 17…
  • “슬라이더블 DP가 온다”…인텔-삼성D, 17…
  • 삼성전자, ‘더 프리스타일 헬리녹스’ 패키지…
  • LG전자, “드론쇼로 ‘무드업’하세요”
  • [이주의 전자뉴스] 가전업계, ESG 경영 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