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엔솔, ‘코발트·리튬’ 캐나다 수급 추진…美 IRA 대응

2022.09.23 08:52:08 / 윤상호 crow@ddaily.co.kr

관련기사

- 일렉트라·아발론·스노우레이크와 MOU 체결

[디지털데일리 윤상호 기자] LG에너지솔루션이 배터리 원료를 캐나다에서 수급하는 방안을 추진 중이다.

LG에너지솔루션(대표 권영수)은 캐나다 광물업체 ▲일렉트라 ▲아발론 ▲스노우레이크와 배터리 원재료 공급 관련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23일 밝혔다.

일렉트라는 2023년부터 3년 동안 황산코발트 7000톤(t)을 납품한다. 황산코발트는 코발트 전구체 화합물이다. 양극재 소재다.

아발론과 스노우레이크로부터는 수산화리튬을 구매한다. 아발론은 2025년부터 5년 동안 5000t를 스노우레이크는 2025년부터 10년 동안 20만t를 구입하는 것을 논의 중이다. 수산화리튬 역시 양극재를 만들때 활용한다.

LG에너지솔루션은 이들과 세부 내용 협의 후 본 계약을 체결할 예정이다.

권영수 LG에너지솔루션 대표는 “이번 MOU는 중장기 사업 전략 발표를 통해 핵심 역량을 집중하겠다고 밝힌 북미 시장 내 안정적인 원재료 공급망을 구축하는데 의미 있는 성과”라며 “LG에너지솔루션은 핵심광물 업체와 전략적 파트너십을 지속 확대해 ‘최고 수준의 품질·비용·납기(QCD) 제공으로 고객이 가장 신뢰하고 사랑하는 수익성 넘버 1 기업’이 되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LG에너지솔루션은 3사와 MOU로 미국 인플레이션감축법(IRA) 위험을 완화했다.

LG에너지솔루션은 지난 6월에는 미국 컴파스미네랄과 2025년부터 7년 동안 이 회사가 생산한 탄산·수산화리튬 40%를 사들이기로 한 바 있다. 또 캐나다 시그마리튬과는 리튬정광 69만톤을 6년 동안 공급받기로 했다.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동영상
  • 포토뉴스
“슬라이더블 DP가 온다”…인텔-삼성D, 17… “슬라이더블 DP가 온다”…인텔-삼성D, 17…
  • “슬라이더블 DP가 온다”…인텔-삼성D, 17…
  • 삼성전자, ‘더 프리스타일 헬리녹스’ 패키지…
  • LG전자, “드론쇼로 ‘무드업’하세요”
  • [이주의 전자뉴스] 가전업계, ESG 경영 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