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르포] 이번엔 잠실…애플스토어 4호점, 차이점은

2022.09.22 11:23:38 / 백승은 bse1123@ddaily.co.kr

관련기사

- 매장 오픈 주기 점점 짧아져…3년→1년→5개월
- 4개 매장 중 세 번째 크기…직원 수 115명


[디지털데일리 백승은 기자] 애플스토어가 지난 4월 명동점에 이어 5개월만에 우리 곁을 다시 찾았다. 이번엔 ‘애플스토어 잠실점’이라는 이름으로 서울 송파구 롯데월드몰에 둥지를 틀었다. 4개 중 3번째 크기로 매장 규모는 큰 편은 아니다. 그렇지만 인근 석촌호수에서 ‘투데이 앳 애플’ 교육을 진행하는 등 위치를 활용해 알찬 소비자 대상 행사를 마련했다.

22일 애플은 잠실점 개장에 앞서 미디어 행사를 통해 매장을 미리 공개했다. 애플스토어 잠실점은 오는 24일 오전 10시30분에 개장한다.

국내 애플스토어 매장 오픈 주기는 점점 짧아지고 있다. 첫 애플스토어 매장인 가로수길점은 지난 2018년 1월 문을 열었다. 이후 3년 가까이 지난 뒤 2호점인 여의도점은 2021년 2월 열렸다. 3호점인 명동점은 1년이 채 안된 시기인 2022년 4월에 오픈했다. 4호점 잠실점은 5개월만에 개장이다.



잠실점은 4개 매장 중 세 번째로 크다. 명동점, 가로수길점에 비해 작고 여의도점보다 크다. 직원 수는 115명이다. ▲명동점 220명 ▲가로수길 140명 ▲여의도점 117명이라는 점을 감안하면 가장 적다.

직원 수는 가장 적지만 어느 매장보다 다양한 언어를 사용한다. 사용 가능한 언어 수만 10개가 넘는다. 수어도 포함된다.


애플스토어 명동점에는 아시아 매장 중 처음으로 ‘픽업’ 공간이 마련됐다. 온라인에서 애플 제품을 구매하면 픽업 공간에서 찾아가면 된다. 잠실점 역시 픽업 공간을 따로 뒀다.


픽업대 앞에는 테이블이 두 개 놓여 있다. ‘투데이 앳 애플’ 행사를 여는 공간이다. 투데이 앳 애플은 다양한 분야의 전문가가 진행하는 고객 체험 행사다. 아이패드를 이용해 그림을 배워 보거나 작곡을 직접 해 보는 등 다양한 창작 활동을 경험할 수 있다.


이날 미디어 행사에서 투데이 앳 애플을 간략하게 경험해 봤다. 아이패드로 석촌호수의 전경을 색칠해 봤다. 잠실점의 투데이 앳 애플은 석촌호수를 직접 산책하며 진행될 예정이다.


이외에는 기존 애플스토어 매장과 유사하다. ▲아이폰 ▲아이패드 ▲애플워치 ▲아이맥 ▲에어팟 등 각종 애플 제품을 만나볼 수 있다. 애플의 음악 플랫폼 ‘애플뮤직’이나 게임 플랫폼 ‘애플 아케이드’, 온라인동영상서비스(OTT) ‘애플TV플러스’를 경험하는 세션도 있다.

다만 최근 공개된 ‘아이폰14 시리즈’와 ▲애플워치 시리즈8 ▲애플워치SE 2세대 ▲애플워치 울트라 ▲에어팟프로 2세대의 실물은 아직 애플스토어 잠실점에서 만나볼 수 없다. SK텔레콤과 KT, LG유플러스는 오는 9월30일부터 10월6일까지 아이폰14 시리즈 사전예약을 받을 예정이다. 정식 출시일은 10월7일로 예상된다.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동영상
  • 포토뉴스
“슬라이더블 DP가 온다”…인텔-삼성D, 17… “슬라이더블 DP가 온다”…인텔-삼성D, 17…
  • “슬라이더블 DP가 온다”…인텔-삼성D, 17…
  • 삼성전자, ‘더 프리스타일 헬리녹스’ 패키지…
  • LG전자, “드론쇼로 ‘무드업’하세요”
  • [이주의 전자뉴스] 가전업계, ESG 경영 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