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카오모빌리티, 100억원 상생기금 마련…보험 사각지대 택시기사 살핀다

2022.09.07 11:16:15 / 오병훈 digimon@ddaily.co.kr

[디지털데일리 오병훈 기자] 카카오모빌리티가 플랫폼 종사자를 위한 100억원 상생기금을 조성한다.

카카오모빌리티(대표 류긍선)와 카카오임팩트는 ‘모빌리티 종사자 상생 기금’을 조성한다고 7일 밝혔다. 그 시작으로 양 기관은 희망브리지 전국재해구호협회(이하 희망브리지)에 22억원을 전달했다.

이번 모빌리티 종사자 상생 기금은 지난 4월 카카오가 발표한 지속 가능 성장 방안 일환이다. 당시 카카오는 지난 향후 5년간 총 3000억원 상생기금을 활용해 사회와 함께 하는 지속 가능 성장 방안을 발표했다. 카카오모빌리티는 5년간 총 100억원 기금을 조성해 질병이나 사고를 겪은 택시 기사나 대리운전 기사 등 모빌리티 플랫폼 종사자 지원에 활용한다.

올해는 보험으로 보장받지 못하는 후유증이나 질병 등 어려움을 겪는 택시 기사를 지원한다. 카카오모빌리티와 카카오임팩트, 희망브리지는 자문위원회를 구성해 기금 지원기준을 확정하고, 4분기 중 신청접수를 시작, 지원 대상 및 범위를 지속 확장한다.

카카오 홍은택 각자대표는 “업계 특성상 더 많은 위험에 노출돼 있는 모빌리티 종사자 목소리에 귀 기울이고, 상생협력을 계속 넓히겠다” 라며 “플랫폼 종사자는 하나 플랫폼만을 이용하지 않기에, 카카오 기금 조성을 시작으로 더 많은 플랫폼 기업과 공공부문 지원이 이어지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English News더보기

  • 동영상
  • 포토뉴스
삼성전자, 인도 뉴델리서 '익스피리언스 스토… 삼성전자, 인도 뉴델리서 '익스피리언스 스토…
  • 삼성전자, 인도 뉴델리서 '익스피리언스 스토…
  • 뉴진스 에디션·삼성D OLED 탑재…'LG 그…
  • 다누리, 달 속살까지 찍었다…NASA 쉐도우캠…
  • 세계가 인정한 LG전자 '97인치 선 없는' OL…

PLAY IT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