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데일리 박세아 기자] 패노맨스(FAN+PERFORMANCE) 기반의 K팝 음악 대체불가능한 토큰(Non-Fungible Token, 이하 NFT) 플랫폼 메타비트가 국내외 크립토 기관들을 상대로 전략적 투자 라운드를 마무리하고 글로벌 서비스 출시에 나섰다고 18일 밝혔다.

이번 전략적 투자 라운드는 메타비트만의 독자 기술과 플랫폼 서비스 모델을 높게 평가한 NGC벤처스, AC캐피탈, 쿠코인랩스, 핀그램, BCi, 넥서스원, 알케믹, 알파논스, 디지파이넥스 등 10여개 기관들이 투자에 참여했다.

이 기관들은 공동 마케팅과 상장, 유동성 공급 등 전략적 협력을 통해 메타비트 글로벌 서비스를 지원하기로 했다.

메타비트는 전략적 투자자들과 K-팝 음악 IP(지식재산권)의 글로벌화를 촉진하고, 국내 아티스트 글로벌 시장 진출을 위한 발판도 만든다.

또 웹(WEB) 3.0 생태계에서 콘텐츠 제공자와 콘텐츠 소비자 간 탈중앙화 거버넌스를 구축해 더 강력한 팬덤을 형성한다는 생각이다.

메타비트 스테파니 김 대표는 "이번 전략적 투자자들과 광범위한 협업을 진행하며 K-팝 산업의 글로벌화에 대한 필요성을 느낄 수 있었다"라며 "단순히 발행-판매 모델을 넘어 웹 3.0 생태계로 확장하기 위해 다양하고 즐거운 비즈니스 모델을 제시할 것"이라고 말했다.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동영상
  • 포토뉴스
삼성전자 한종희 부회장·노태문 사장, 베트남… 삼성전자 한종희 부회장·노태문 사장, 베트남…
  • 삼성전자 한종희 부회장·노태문 사장, 베트남…
  • 삼성전자, '더 프레임' 속 특별한 디자이너 작품…

PLAY IT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