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정보통신, 금천구 침수 상가 및 시설 찾아 복구 활동

2022.08.12 13:17:44 / 이상일 2401@ddaily.co.kr

[디지털데일리 이상일기자] 롯데정보통신(대표이사 노준형)은 집중호우로 피해를 입은 금천구 지역을 찾아 수해복구 활동을 12일 진행했다. 

기상청에 따르면 8~10일 금천구 지역 누적 강수량은 450㎜에 달했으며, 특히 하수도가 역류하며 반지하층 거주민, 자영업자들의 집기류, 가전제품 등이 큰 피해를 입었다. 

롯데정보통신 직원들은 침수된 상가 내 시설장비, 용품, 집기, 폐기물들을 외곽으로 옮긴 후, 흙탕물에 잠긴 내부 침수 식료품은 수건으로 일일이 물기를 닦아 제거했다. 그 밖에도 폐기물 정리, 바닥 물청소 등 신속한 일상 회복을 위한 구슬땀을 흘렸다. 

롯데정보통신 정인태 경영지원부문장은 “기록적인 폭우로 침수 피해가 발생한 것에 매우 안타깝게 생각한다”며 “앞으로도 지역과의 상생에 늘 앞장서겠다”고 밝혔다.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동영상
  • 포토뉴스
LG전자, 웹OS 플랫폼 ‘규모의 경제’ 확보… LG전자, 웹OS 플랫폼 ‘규모의 경제’ 확보…
  • LG전자, 웹OS 플랫폼 ‘규모의 경제’ 확보…
  • “물 한 잔 따라줘”…접근성 높이는 가전업계…
  • LG전자-현대차, “도심에서 캠핑을”
  • SK이노, 발달장애인 음악축제 올해도 ‘함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