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 네이버 분기 매출 2조원 돌파…무서운 콘텐츠 성장세

2022.08.05 09:15:13 / 최민지 cmj@ddaily.co.kr

관련기사
네이버, 2분기 영업이익 3362억원…전년비 0.2%↑
네이버·카카오, 2분기 실적 둔화 전망…경기침체·인건비 부담

-2분기 매출 2조458억원, 영업이익 3362억원
-외형 커진 네이버, 영업이익은 투자 증대로 정체
-서치플랫폼‧커머스‧핀테크 견조…콘텐츠 성장 가속


[디지털데일리 최민지기자] 네이버가 올해 2분기 처음으로 분기 매출 기준 2조원을 넘어섰다. 라인을 포함하지 않고 오직 네이버 사업부문 매출로만 2조원을 처음으로 돌파했다. 외형을 키우는 데 성공했지만, 영업이익은 지난해와 비슷한 수준이다. 투자 규모를 키웠기 때문이다.

네이버는 한국국제회계기준(K-IFRS) 기준 2022년 2분기 매출 2조458억원을 기록했다고 5일 밝혔다. 이는 전분기보다 10.9%, 전년동기대비 23% 증가한 수치다. 영업이익은 전분기보다 11.4%, 전년동기대비 0.2% 늘어난 3362억원이다.

매출 확대엔 커머스, 핀테크, 콘텐츠 부문 성장과 인수기업 편입 효과가 컸다. 콘텐츠 부문에서 이북재팬(EBJ), 문피아, 로커스를 신규 연결로 편입하면서 매출 980억원, 영업비용 1001억원을 인식했다. 영업이익률은 직전 분기와 동일한 16.4%를 유지했다.

영업이익이 전년 수준인 이유는 투자를 늘린 데 있다. 네이버에 따르면 올해 투자자산 총 가치는 15조8600억원에 달한다. 지홀딩스‧위버스‧카페24 등 주요 관계사 투자에 10조1700억원, CJ대한통운‧미래에셋증권‧이마트 등 주요 전략적 투자에 따른 공정시장가치는 8500억원이다.

네이버 사업부문별 매출은 ▲서치플랫폼 9055억원 ▲커머스 4395억원 ▲핀테크 2957억원 ▲콘텐츠 3002억원 ▲클라우드 및 기타 1049억원이다. 손익의 경우 ▲서치플랫폼‧커머스 4485억원 ▲핀테크 225억원, ▲콘텐츠 950억원 손실 ▲클라우드 및 기타 361억원 손실을 나타냈다.

가장 큰 매출 성장을 이룬 곳은 콘텐츠 부문이다. 올해 2분기 콘텐츠 매출은 3002억원으로 전년동기대비 113.8%, 전분기대비 41.6% 급증했다.

웹툰 매출은 2511억원, 스노우 매출은 274억원으로 전년동기대비 136.4%, 93.3% 증가했다. 2분기 웹툰 글로벌 통합 거래액이 전년동기대비 19.6% 증가한 4065억원을 달성했다. 이에 네이버웹툰 글로벌 통합 사용자 수는 1억8000만명 이상이다.

2분기 서치플랫폼 매출은 9055억원으로, 검색 광고 품질 개선과 디스플레이 광고 라인업의 지속적인 확장에 힘입어 전년동기대비 9.3%, 전분기대비 6.5% 성장했다. 특히 검색 매출은 전년동기대비 9.5% 늘어난 6607억원, 디스플레이 매출은 8.5% 증가한 2411억원이다. 고품질 데이터 기반 성과형 광고 효율이 늘어나고 전면광고‧헤드라인 광고 등 디스플레이 광고 라인업을 확장시켰다.

커머스 매출은 높은 기저에도 전년동기대비 19.7%, 전분기대비 5.5% 성장하며 4395억원을 달성했다. 커머스 광고 매출은 2736억원, 중개‧판매 매출은 1421억원이다. 각각 전년동기대비 16.5%, 25.8% 늘었다. 멤버십 매출은 238억원으로, 전년동기대비 23.1% 상승했다.

올해 2분기 네이버쇼핑 거래액은 처음으로 10조원을 돌파한 10조3000억원으로, 지난해 2분기보다 20.8% 올랐다. 전년동기대비 스마트스토어는 16.9%, 브랜드스토어는 86.2% 성장했다. 엔데믹(풍토병화)에 따라 여행‧예약 합계 거래액은 1조1000억원을 나타냈다. 약 2.1배 커진 규모다. 크림 거래액도 지난해 2분기보다 2.4배 확대된 3조5000억원을 기록했다.

핀테크는 매출은 전년동기대비 27.1%, 전분기대비 7.6% 늘어난 2957억원이다. 2분기 네이버페이 결제액은 지난해 2분기보다 32% 성장하며, 12조원을 달성했다. 이중 외부결제액은 4조6000억원으로, 전년도익대비 60.3% 증가하며 전체 성장을 견인했다. 오프라인 결제액은 7500억원으로 지난해 2분기보다 2.8배 성장했다.

클라우드‧기타 매출은 1049억원으로 전년동기대비 10.5%, 전분기대비 13.9% 개선됐다. NCP‧웍스 매출은 917억원, 클로바‧랩스 매출은 131억원이다. 각각 지난해 2분기보다 10%가량 증가했다. 뉴로클라우드(하이브리드 클라우드) 기반 상품 차별화로 NH농협, KB에 이어 IBK기업은행 클라우드 전환사업을 신규 수주한 결과다. 아산병원에 네이버웍스를 제공하고, 아산병원 및 고대안암병원과 1784 로봇인프라 기반 스마트병원을 구축할 예정이다.

올해 2분기 인건비는 4337억원으로 전분기대비 8.4% 전년동기대비 11.7% 늘었다. 기존 인력에 대한 임금 상승, 신규 채용 및 신규법인 연결편입 영향 등 있었으나, 주식보상비용 감소 효과가 있었다는 설명이다. 마케팅비는 3330억원으로 전분기보다 5.7% 전년동기대비 34% 증가했다. 페이 결제액 증가에 따른 기본‧추가 포인트 적립, 콘텐츠 부문 해외 마케팅, 인수합병(M&A) 인수 법인 마케팅 확대가 이뤄졌다. 파트너비는 이북재팬 인수 영향, 티빙 등 멤버십 비용으로 전분기보다 15.5% 전년동기대비 36.7% 상승한 7201억원이다.

한편, 네이버는 올해 하반기 주주환원 금액을 총 1371억원으로 설정하고 분기배당을 집행할 예정이다.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동영상
  • 포토뉴스
삼성, '서울 E-프리'서 전장기술·부산엑스포… 삼성, '서울 E-프리'서 전장기술·부산엑스포…
  • 삼성, '서울 E-프리'서 전장기술·부산엑스포…
  • 타임스스퀘어 수놓은 BTS-갤럭시Z플립 콜라…
  • [갤럭시언팩] Z폴드4·플립4, '스냅드래곤…
  • KT, 광화문 리모델링 사옥 통해 '미디어파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