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삼성 CSR 활동 자문 역할할 듯

[디지털데일리 윤상호 기자] 고 이건희 전 삼성 회장 둘째 딸인 이서현 삼성복지재단 이사장<사진>이 삼성 사회공헌활동(CSR) 전반에 의견을 개진할 전망이다.

3일 삼성에 따르면 이 이사장은 최근 삼성글로벌리서치 CSR연구실 고문을 겸임키로 했다.

삼성글로벌리서치는 삼성 싱크탱크 조직이다. CSR연구실은 CSR 이행 전략과 글로벌 흐름 등을 살피는 조직이다. 이 이사장은 삼성복지재단 사례를 바탕으로 CSR 전반에 대한 조언을 할 것으로 여겨진다.

한편 이 이사장의 남편인 김재열 사장도 삼성글로벌리서치 글로벌전략실장 겸 스포츠마케팅연구담당으로 근무 중이다.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동영상
  • 포토뉴스
삼성, '서울 E-프리'서 전장기술·부산엑스포… 삼성, '서울 E-프리'서 전장기술·부산엑스포…
  • 삼성, '서울 E-프리'서 전장기술·부산엑스포…
  • 타임스스퀘어 수놓은 BTS-갤럭시Z플립 콜라…
  • [갤럭시언팩] Z폴드4·플립4, '스냅드래곤…
  • KT, 광화문 리모델링 사옥 통해 '미디어파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