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025년 5나노 반도체 양산

[디지털데일리 김도현 기자] 시스템반도체 디자인 솔루션 기업 코아시아가 차량용 반도체 기술력을 인정받았다. 글로벌 고객사 프로젝트 수주에 성공했다.

1일 코아시아(대표 이희준 위종묵)는 차세대 인포테인먼트(IVI)를 위한 오토모티브 시스템온칩(SoC) 개발 턴키(NRE) 프로젝트를 따냈다고 밝혔다.

코아시아는 이번 프로젝트의 칩 설계 전반에 참여한다. 반자율주행 기술 개발을 포함한 해당 프로젝트 최종 고객사는 전 세계 자동차 업체 중 시가총액 기준 3위권 내 업체다. 비밀유지 조항에 따라 규모와 상대방은 미공개다.

코아시아는 “이번 수주를 통해 차량용 애플리케이션프로세서(AP) 설계 및 소프트웨어 개발 능력을 입증했다”며 “글로벌 미래차 업체와 보안업체 대상 5나노미터(nm), 8nm 프로젝트 레퍼런스 및 자체 보유 엔지니어 역량이 수주를 이끌었다”고 설명했다.

코아시아는 2025년 5nm 공정 양산을 목표로 이달 프로젝트에 착수한다. 순차적으로 ▲차량용 아키텍쳐 ▲기술 안정성 ▲보안 설계 경험 ▲자율주행 SoC 핵심 기술 등 고객 요구사항을 확보할 전망이다. 확장성을 위해 자율주행 SoC, IVI 개발 등 기반으로 시스템반도체 레퍼런스 플랫폼 서비스도 구축하고 3nm 제품 선행 개발에도 나선다.

코아시아는 “이번 계약은 풀(Full) 턴키 프로젝트 수주로 가는 중요한 기반이 될 것”이라며 “차량용 SoC 분야에서 지속적인 성과를 기대한다”면서 “미래전략 시즌1에 해당하는 시리즈 오더로 고객사 차량별 세그먼트와 개벌 컨셉에 따라 후속 시즌까지 이어질 가능성이 크다”고 강조했다.

한편 코아시아는 개발 역량 확대를 위해 설계 분야 인력도 채용 중이다. 내년까지 600여명 확보가 목표다. 아울러 7개국에서 시스템 반도체 디자인센터도 운영 중이다.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English News더보기

  • 동영상
  • 포토뉴스
삼성전자, 인도 뉴델리서 '익스피리언스 스토… 삼성전자, 인도 뉴델리서 '익스피리언스 스토…
  • 삼성전자, 인도 뉴델리서 '익스피리언스 스토…
  • 뉴진스 에디션·삼성D OLED 탑재…'LG 그…
  • 다누리, 달 속살까지 찍었다…NASA 쉐도우캠…
  • 세계가 인정한 LG전자 '97인치 선 없는' OL…

PLAY IT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