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TRI, 윤성경 에트리홀딩스 대표 연임 확정

2022.08.01 09:45:58 / 백지영 jyp@ddaily.co.kr

[디지털데일리 백지영기자] 한국전자통신연구원(ETRI)은 1일 자회사인 에트리홀딩스 대표에 윤상경 현 대표이사를 선임했다고 밝혔다. 윤 대표의 임기는 2025년까지다.

에트리홀딩스는 ETRI 공공기술 사업화 투자를 목적으로 2010년 5월 ETRI가 100% 출자해 설립된 자회사다. 설립 이래 12년 간 연구소기업 68개를 설립해 투자했으며, 현재 3개의 기술사업화 투자조합을 운용하고 있다.

ETRI는 윤상경 대표가 공공부문 기술사업화 및 관련 투자 분야에서 우수한 성과를 창출하고 있으며 특히 유니콘기업 투자모델을 바탕으로 기술사업화 경쟁력 강화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선임 배경을 밝혔다.

윤 대표는 지난 2019년 8월부터 에트리홀딩스 제4기 대표로 선임돼 3년 동안 공공기술 사업화 초기 투자를 이끌고 있다. 2021년부터는 에트리홀딩스-신한 유니콘 투자조합을 결성하여 딥테크 유니콘 기술사업화투자를 추진 중이다.

또한, 수젠텍, 신테카바이오, 진시스템, 마인즈랩 등 연구소기업 코스닥 상장 성과도 이뤘다는 평가다. 윤 대표는 전략적 제휴 강화 및 공동 투자 전략을 기반으로 추가적인 디지털 기술벤처 사업화 투자조합을 결성해 향후 5년 내 10개사 이상의 출자회사를 코스닥에 상장한다는 목표다.

윤상경 대표는 “올해 에트리홀딩스가 출범한 지 12년이 되는 만큼 새로운 도약과 지속 성장을 위한 기술사업화 전주기 투자플랫폼 구축, 특허기술 투자 사업모델 및 공공기술 사업화 투자 인재 육성 전략을 추진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편 윤상경 대표는 1994년 미국 미시간주립대에서 나노재료학 박사 학위를 취득하고 독일 막스플랑크연구소 연구원, 삼성전기 신사업추진 그룹장, 아이디벤처스 투자총괄 전무, 아이에셋 대표이사를 역임했다.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동영상
  • 포토뉴스
삼성, '서울 E-프리'서 전장기술·부산엑스포… 삼성, '서울 E-프리'서 전장기술·부산엑스포…
  • 삼성, '서울 E-프리'서 전장기술·부산엑스포…
  • 타임스스퀘어 수놓은 BTS-갤럭시Z플립 콜라…
  • [갤럭시언팩] Z폴드4·플립4, '스냅드래곤…
  • KT, 광화문 리모델링 사옥 통해 '미디어파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