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데일리 이종현기자] 한글과컴퓨터(이하 한컴)이 자회사 한컴MDS의 매각 절차를 마쳤다. 한컴MDS의 복수 자회사도 포함됐다. 연이은 인수합병(M&A)으로 사업 영역을 넓혀가던 한컴이 복수의 사업에서 철수하며 선택과 집중에 나선 모양새다.

22일 한컴은 플레이그램에게 한컴MDS 지분 32.21% 및 연결 자회사 보유 지분을 매각했다고 밝혔다. ▲한컴텔라딘 ▲한컴모빌리티 ▲한컴인텔리전스 ▲한컴인터프리 ▲한컴카플릭스 ▲스탠스 등이 매각 명단에 이름을 올렸다.

한컴은 2개 기업은 매각 명단에서 제외했다. 메타버스 기업 한컴프론티스와 디지털 헬스케어 서비스 기업 한컴케어링크다. 한컴은 한컴MDS로부터 2개 기업의 지분을 인수 후 나머지 기업들을 매각한 결과 950억원의 현금을 확보했다.

한컴에 따르면 한컴프론티스는 최근 신세계-한컴 간 파트너십의 핵심 역할을 맡고 있다. 또 연간 7만5000여명을 대상으로 건강검진 예약서비스를 제공 중인 한컴케어링크는 올해 30%의 성장이 예상되고 있는데, 한컴은 한컴케어링크의 빅데이터를 중심으로 의료 데이터 분석사업을 진행할 예정이다.

한컴은 22일 플레이그램이 한컴MDS의 매수 잔금 지급을 완료했다고 공시했다. 임시주주총회에서 한컴MDS의 매각 조건이었던 고용 승계 보장을 위해 한컴MDS, 한컴인텔리전스, 한컴텔라딘 등의 대표들에 대한 등기이사직 유지를 결의했다고 전했다.

이번에 확보한 매각대금을 미래성장전략인 ‘글로벌-데이터-서비스’ 구현을 위해 재투자한다는 방침이다. 김연수 한컴 대표는 “이번 매각이 성공적으로 마무리됨에 따라 한컴 중심의 그룹 신사업 재편과 더불어 한컴의 미래 성장동력 확보를 위한 인수 및 투자, 파트너 발굴 등을 적극적으로 추진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동영상
  • 포토뉴스
삼성, '서울 E-프리'서 전장기술·부산엑스포… 삼성, '서울 E-프리'서 전장기술·부산엑스포…
  • 삼성, '서울 E-프리'서 전장기술·부산엑스포…
  • 타임스스퀘어 수놓은 BTS-갤럭시Z플립 콜라…
  • [갤럭시언팩] Z폴드4·플립4, '스냅드래곤…
  • KT, 광화문 리모델링 사옥 통해 '미디어파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