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시에스 ‘이폼사인’, 우수연구개발 혁신제품 지정

2022.07.19 13:52:23 / 이상일 2401@ddaily.co.kr

박미경 포시에스 대표(가운데)가 혁신제품 지정 인증서 수여식에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디지털데일리 이상일기자] 포시에스(대표이사 박미경, 이희상)는 자사 ‘비대면 전자계약 솔루션 이폼사인(eformsign)’이 ‘2022년도 상반기 우수연구개발 혁신제품’으로 지정되었다고 19일 밝혔다. 

우수연구개발 혁신제품 지정제도는 정부 부처 국가연구개발사업을 통해 개발된 제품 중 기술의 혁신성 및 공공성이 인정되는 제품을 ‘우수연구개발 혁신제품’으로 지정하는 제도이다. 혁신제품의 공공조달 연계를 활성화하고 초기 시장 진입을 촉진시키는 것이 목적이다.

혁신제품 지정기간은 3년이며, 해당 기간 동안 정부 및 지자체 등과의 공공조달에서 수의계약이 허용되고 범부처 차원에서 추진하는 혁신제품 시범구매 사업의 대상이 된다. 공공구매 시장에서의 매출 확대 등 시장 진출 활성화를 기대하는 부분이다. 

포시에스는 지난 2015년부터 2017년까지 과학기술정보통신부의 SW컴퓨팅산업원천기술개발 사업에 참여해 ‘클라우드 기반 스마트 이폼(이하 Smart e-Form) 서비스 플랫폼 및 마켓플레이스 개발’을 성공적으로 수행한 결과, ‘Smart e-Form 엔진 기반 비대면 전자계약 솔루션, 이폼사인’을 출시했다. 

이폼사인은 법적인 효력을 지닌 계약서, 신청서, 동의서 등을 비대면 환경에서 작성 및 서명, 전송, 저장까지 가능한 전자계약 솔루션이다. 대량의 문서 예약 및 발송, 내 서명 및 회사 도장 관리 기능, 보안 관련 기능, 본인 인증 및 문서 이력 관리 기능 등 비대면 전자계약을 위한 다양한 기능 등을 적용하여 제품의 혁신성 및 공공성을 인정받았다. 

특히 이폼사인이 일반적인 전자계약 솔루션과 다른 점은 Smart e-Form 엔진을 기반으로 개발되었다는 것이다. Smart e-Form 엔진은 디지털에 익숙하지 않은 사용자들도 손쉽게 전자계약을 활용할 수 있도록 음성 및 핸드라이팅, AI 기계 독해 등 차별화된 기술로 지속적으로 업그레이드되고 있다.  

중소기업 및 소규모 기관에 적합한 월 단위 구독형 또는 문서 단위 충전형 요금제의 클라우드 서비스(SaaS) 방식과 대기업 및 공공기관의 업무 환경에 맞는 서버 구축형(On-premise) 방식을 모두 지원함으로써 전자문서 확산에도 기여하고 있다. 

박미경 포시에스 대표는 “전자문서 및 전자서명법 개정과 코로나19 영향으로 대부분의 기업 및 기관에서 전자문서의 필요성을 느끼고 있지만, 여전히 종이 문서로 처리되는 업무들이 많이 남아 있다.”며, “이번 혁신제품 지정을 통해 공공기관에서 이폼사인을 통한 전자문서 도입이 확대되고 민간 시장에서도 전자문서 사용이 활성화된다면, 향후 글로벌 시장에서 더욱 경쟁력을 높일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전했다.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동영상
  • 포토뉴스
삼성전자, '더 프레임' 속 특별한 디자이너 작품… 삼성전자, '더 프레임' 속 특별한 디자이너 작품…
  • 삼성전자, '더 프레임' 속 특별한 디자이너 작품…
  • [포토] 붉은 달과 천왕성 동시에

PLAY IT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