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데일리 이종현기자] 개인정보보호위원회(이하 개인정보위)는 한국게임정책자율기구와 손잡고 아동·청소년 개인정보보호 강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14일 밝혔다.

이번 업무협약은 지난 11일 정부가 발표한 아동·청소년 개인정보보호 기본계획의 후속 조치다. 양 기관은 아동·청소년이 안전하게 이용할 수 있는 게임 환경을 조성하도록 협력하겠다는 방침이다.

업무협약의 주요 내용은 ▲게임 이용 과정에서 개인정보 유·노출로 이어질 수 있는 채팅 내용 자동 차단하는 기술적 조치 ▲건강한 게임 이용 환경 조성을 위한 홍보 및 인식 제고 활동 등의 공동 추진이다.

한국게임정책자율기구 황성기 의장은 “기존 기구에서 구축한 말뭉치 DB의 확대·활용뿐 아니라 연구·홍보 등 다양한 분야에서 양 기관이 협력을 추진해 나가게 된 것을 뜻깊게 생각한다”고 말했다.

개인정보위 최영진 부위원장은 “이번 업무협약이 디지털 시대 아동·청소년 개인정보 보호를 위해 정부와 민간이 서로 협력해 안전한 환경을 조성해 나가는 마중물이 되길 기대한다”고 전했다.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English News더보기

  • 동영상
  • 포토뉴스
교황청 스위스 근위대가 택한 보안 솔루션은…… 교황청 스위스 근위대가 택한 보안 솔루션은……
  • 교황청 스위스 근위대가 택한 보안 솔루션은……
  • [포토] ‘나이트 크로우’로 새롭게 단장한…
  • KT, 대성동서 ESG 활동 지속…레고 활용 코…
  • 삼성전자 '갤럭시 익스피리언스 스페이스'…글…

PLAY IT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