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시드, '사이어티' 프리 시드 투자 주도

2022.07.07 10:24:54 / 박세아 seeall@ddaily.co.kr

관련기사
5번째 생일맞은 KBW2022…블록체인 거물, 누가 방한할까
이더리움 창시자 비탈릭 부테린, KBW2022 참여 확정

[디지털데일리 박세아 기자] 블록체인 전문 투자사 해시드가 탈중앙화자율조직(DAO, 이하 다오) 서비스 스타트업 사이어티(CIETY)에 프리 시드 투자를 주도했다고 7일 밝혔다.

이번 투자라운드에는 해시드를 비롯해 디파이(De-Fi) 서비스 개발 기업 버크오설리가 참여했다. 이들은 다오 설립 및 운영을 위한 진입장벽을 해결할 기술력을 가진 사이어티를 지원하고 나아가 웹3.0 생태계를 발전할 수 있도록 기여할 계획이다.

사이어티는 코딩 없는 대체불가능한 토큰(Non-Fungoble Token, 이하 NFT) 마켓플레이스 솔루션 옴뉴움(OMNUUM)을 론칭해 업계 주목을 받고 있는 기업이다.

옴뉴움은 누구나 쉽게 NFT 생태계에 접근할 수 있도록 노력하고 있다. 또한 현재 이더리움 네트워크를 지원하는 중이며, 블록체인 기반 스마트 계약에 대해 글로벌 보안 감사 기업 퀀트스탬프로부터 보안 감사 인증서를 받은 바 있다.

사이어티 창업자 유인동은 "옴뉴움을 시작으로 다오 운영에 필요한 다양한 도구와 서비스를 런칭할 계획"이라며 "이더리움, 폴리곤을 비롯한 다양한 블록체인을 지원할 것"이라고 말했다.

해시드 김균태 파트너는 "다오, NFT를 발행하는 블록체인 프로젝트 대다수는 유저들과 소통하기 위해 여전히 스마트 컨트랙트(계약)나 월렛이 탑재되지 않은 웹2.0 서비스에만 의존하고 있다. 다오 활동에 활발히 참여하는 진성 유저 간 밀도 있는 커뮤니케이션에 많은 제약이 존재한다"라며 "사이어티 팀은 뛰어난 기술 개발력을 바탕으로 웹3.0 세계에 온보딩하는 다양한 프로젝트를 노 코딩(no-coding) 형태로 지원할 수 있다. 기존 웹2.0이 제공하던 방식으로는 경험할 수 없었던 새로운 방식의 소통 경험을 웹3.0 유저들에게 제공할 것으로 기대한다"라고 밝혔다.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동영상
  • 포토뉴스
삼성전자, '더 프레임' 속 특별한 디자이너 작품… 삼성전자, '더 프레임' 속 특별한 디자이너 작품…
  • 삼성전자, '더 프레임' 속 특별한 디자이너 작품…
  • [포토] 붉은 달과 천왕성 동시에

PLAY IT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