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제는 달 탐험”…다누리, 美로 이송 시작

2022.07.05 10:10:38 / 백지영 jyp@ddaily.co.kr

관련기사

- 7월 5일 항우연 출발, 7월 7일 미국 발사장 도착 예정 

[디지털데일리 백지영기자] 과학기술정보통신부(이하 과기정통부)는 우리나라의 첫 달 궤도선 ‘다누리’를 해외발사장으로 이송한다고 5일 밝혔다.

이날 대전 한국항공우주연구원(항우연)을 출발한 다누리는 특수 컨테이너에 실려 인천공항으로 이송된다. 이후 항공으로 미국 올랜도 공항까지 이송한 후, 다시 육상으로 이동해 오는 7일 발사장인 미국 플로리다주 케이프캐너배럴 우주군기지에 도착한다.


이후 다누리는 발사장에서 약 한 달 간 상태 점검, 연료주입, 발사체 결합 등 발사준비 과정을 거쳐, 8월 3일 오전 08시 24분(현지시간 8월 2일 오후 19시 24분) 스페이스X의 팰콘9 발사체로 발사될 예정이다.

발사 후에는 올해 말까지 약 4.5개월 간 항행해 12월 달 궤도에 안착하고, 이후 2023년 1년 간 달 상공 100km를 돌면서  달 착륙 후보지 탐색, 달 과학연구, 우주인터넷 기술 검증 등과학임무를 수행한다.

다누리 이송 출고식에 참석한 과기정통부 권현준 거대공공연구정책관은 “달 궤도선 다누리의 제작 및 국내 점검은 완료됐다”며 대한민국의 달을 향한 성공적인 첫걸음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동영상
  • 포토뉴스
LG전자, 웹OS 플랫폼 ‘규모의 경제’ 확보… LG전자, 웹OS 플랫폼 ‘규모의 경제’ 확보…
  • LG전자, 웹OS 플랫폼 ‘규모의 경제’ 확보…
  • “물 한 잔 따라줘”…접근성 높이는 가전업계…
  • LG전자-현대차, “도심에서 캠핑을”
  • SK이노, 발달장애인 음악축제 올해도 ‘함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