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이피-후후앤컴퍼니, 1일 합병법인 출범

2022.07.01 10:46:32 / 강소현 ksh@ddaily.co.kr


[디지털데일리 강소현 기자] 신용카드 결제 인증 및 기업대상(B2B) 커머스 서비스를 제공하는 KT그룹의 브이피는 후후앤컴퍼니와 합병법인을 출범한다고 1일 밝혔다.

앞서 브이피는 지난 5월13일 임시주주총회를 열어 후후앤컴퍼니 합병을 결정하고, 이후 필요한 절차를 진행해 왔다. 브이피는 후후앤컴퍼니의 전 직원을 승계받으며, 브이피 을지로 본사 사옥의 확장공사가 마무리되는 대로 같은 상면에서 근무하게 된다.

이번 합병으로 양사는 데이터 사업에서 상당한 시너지를 낼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브이피가 보유한 결제·거래 데이터와 후후앤컴퍼니가 보유한 통신데이터를 마케팅 자원으로 활용이 가능하다는 분석이다. 나아가 데이터 기반의 맞춤형 커머스 등 기존의 사업을 고도화해 새로운 영역에서 시너지를 낼 수 있을 전망이다.

또 브이피는 이번 합병을 통해 약 800만명에 달하는 후후앤컴퍼니의 앱 사용자를 자사 고객으로 확보하게 됐다. 후후앤컴퍼니의 애플리케이션 ‘후후’는 스팸전화와 문자를 탐지하여 차단해 주는 서비스다.

브이피는 기존의 후후 서비스를 합병 이후에도 계속 강화할 계획으로, 연내 안정화 및 고도화를 위해 인프라를 교체·증설하는 차세대 프로젝트에 이미 착수한 상태다. 브이피의 인증결제 서비스 운영경험과 기술력을 적용해 후후의 보안성을 금융권 앱 수준으로 격상시킨 안전한 서비스를 구축한다는 목표다. 최근 확산하고 있는 가상자산 거래에 대해서도 사고(블랙리스트) 정보를 제공하는 등 다양한 지원 서비스 구현도 검토하고 있다.

김진국 대표이사는 “브이피가 20년 이상 쌓아온 금융 분야에서의 역량을 후후와의 결합을 통해 완전히 새로운 발전의 계기로 삼을 수 있는 중요한 시점”이라며 “고객을 중심으로 성장할 것”이라고 전했다.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동영상
  • 포토뉴스
삼성, '서울 E-프리'서 전장기술·부산엑스포… 삼성, '서울 E-프리'서 전장기술·부산엑스포…
  • 삼성, '서울 E-프리'서 전장기술·부산엑스포…
  • 타임스스퀘어 수놓은 BTS-갤럭시Z플립 콜라…
  • [갤럭시언팩] Z폴드4·플립4, '스냅드래곤…
  • KT, 광화문 리모델링 사옥 통해 '미디어파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