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데일리 이종현기자] 시큐아이는 자사가 11년 연속 국내 네트워크 보안 시장 1위를 달성했다고 30일 밝혔다.

글로벌 시장조사 기관 프로스트 앤 설리번이 발표한 2021년 APAC 네트워크 보안시장 보고서에 따르면 시큐아이는 전년대비 4%포인트(p) 상승한 점유율을 기록하며 국내 네트워크 보안시장 1위를 유지했다.

국내 네트워크 보안 시장은 원격근무 증가 및 디지털 전환 등으로 보안 위협이 증가함에 따라 내부 데이터와 자산을 보호하기 위한 네트워크 보안 솔루션의 수요가 지속 확대되는 추세다.

프로스트 앤 설리번은 지난해 국내 네트워크 보안 시장은 전년대비 14% 증가했으며 2026년까지 연평균 6.1% 성장해 3500억원 규모에 이를 것으로 전망했다.

시큐아이는 이번 발표와 관련 “외산 기업의 적극적인 공세에도 불구하고 전년대비 경쟁사와의 점유율 격차를 더욱 벌리며 차세대 방화벽, 침입방지시스템(IPS) 등을 포함하는 네트워크 보안 시장에서 11년 연속 1위를 차지했다”고 의미부여했다.

시큐아이의 주력 제품은 차세대방화벽(NGF) ‘블루맥스 NGF’다. 공공, 금융, 기업 등 다양한 산업군의 고객사를 확보하며 지난 2019년 출시 이후 매년 10% 이상의 매출 성장을 기록하고 있다. 올해는 추가로 침입방지시스템(IPS) ‘블루맥스 IPS’와 인공지능(AI) 기반 보안위협분석 플랫폼 ‘스틱(STIC)’을 출시하며 사업 보폭을 넓히는 중이다.

정삼용 시큐아이 대표는 “네트워크 보안 제품의 고도화는 물론 클라우드 보안, 원격관제, OT 보안, 보안 컨설팅 영역으로 사업을 확대해 고객의 환경에 최적화된 서비스를 제공해 글로벌 보안 업체로 성장하겠다”고 말했다.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동영상
  • 포토뉴스
삼성, '서울 E-프리'서 전장기술·부산엑스포… 삼성, '서울 E-프리'서 전장기술·부산엑스포…
  • 삼성, '서울 E-프리'서 전장기술·부산엑스포…
  • 타임스스퀘어 수놓은 BTS-갤럭시Z플립 콜라…
  • [갤럭시언팩] Z폴드4·플립4, '스냅드래곤…
  • KT, 광화문 리모델링 사옥 통해 '미디어파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