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스코-글로벌엔씨, 한국형 스마트항만 구축 IoT 사업 MOU 체결

2022.06.30 10:44:06 / 이상일 2401@ddaily.co.kr

[디지털데일리 이상일기자] 시스코 시스템즈(이하 시스코)가 통신 네트워크 및 IT 자동화 시스템 전문 기업인 글로벌엔씨(GNC)와 한국형 스마트항만 구축을 위한 사물인터넷(IoT) 사업 협력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양사는 이번 협약을 통해 글로벌엔씨의 IoT 관련 기술 및 전문성과 시스코가 보유한 운영기술(OT) 및 정보통신기술(IT)을 결합해 스마트항만 전략을 수립하고 새로운 영업 기회를 발굴할 계획이다.

양사는 시스코 네트워크 제품을 기반으로 IT 자동화 플랫폼을 구축해 신속한 고객 소통과 컨설팅을 제공하며 국내 제조업 및 공공 분야의 고객들을 지원할 예정이다. 

향후 부산∙인천∙광양 등의 항만 인프라 자동화 사업을 제안하고 공동연구, 플랫폼 구축에 상호 협력하며, 세계적 수준의 한국형 스마트항만 시스템 구축에 공동 대응한다. 글로벌엔씨가 보유한 풍부한 스마트항만 관련 OT 기술과 시스코의 IT 기술을 융합해 한국형 스마트항만 핵심기술을 공동개발하고, 자동화를 넘어 지능화가 이루어질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협력해 항만 IoT 생태계를 조성하기 위한 노력을 이어갈 예정이다. 

글로벌엔씨는 글로벌 시스템통합(SI) 업체로 네트워킹 및 IT 자동화 분야의 첨단 기술을 활용해 공공 및 제조업 분야를 대상으로 IT 서비스를 구축하고 유지보수 서비스를 제공한다. IT 자동화 플랫폼 분야에서 최고의 제품과 서비스를 제공하며 지속적인 기술 개발과 혁신을 이루고 있다. 

양사는 향후 공동개발 솔루션으로 시스코 에코시스템 파트너(Cisco Ecosystem Partner) 등록을 추진한다. 이를 통해 해외 시장에서 브랜드 인지도를 높이고 적극적인 영업 활동 공조를 바탕으로 글로벌 시장 진출에 상호 협력할 예정이다. 

임채익 글로벌엔씨 대표는 “네트워크 분야의 글로벌 리더인 시스코와 협력해 국제적 수준의 한국형 스마트항만 시스템을 구축할 수 있게 되어 무척 뜻깊게 생각한다”라며 “글로벌엔씨의 스마트항만 관련 전문성과 시스코의 높은 기술력을 바탕으로 항만 분야 IT 서비스를 발전시키기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조신의 시스코코리아 부사장은 “정부의 글로벌 경쟁력을 갖춘 스마트항만 실현 목표에 따라 관련 분야에서 방대한 경험을 보유하고 있는 글로벌엔씨와 협력해 항만 인프라의 고도화가 이루어질 수 있도록 긴밀히 협력할 예정이다”라며 “이를 통해 국내는 물론 해외 시장에서 다양한 기회를 발굴해 나갈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라고 덧붙였다.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동영상
  • 포토뉴스
삼성, '서울 E-프리'서 전장기술·부산엑스포… 삼성, '서울 E-프리'서 전장기술·부산엑스포…
  • 삼성, '서울 E-프리'서 전장기술·부산엑스포…
  • 타임스스퀘어 수놓은 BTS-갤럭시Z플립 콜라…
  • [갤럭시언팩] Z폴드4·플립4, '스냅드래곤…
  • KT, 광화문 리모델링 사옥 통해 '미디어파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