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통신용 RF 신호 정밀도 향상

[디지털데일리 김도현 기자] 전자부품 신뢰성 분석 기업 큐알티가 사업 포트폴리오를 확대한다.

27일 큐알티(대표 김영부)는 ‘다채널 광대역 고주파인가장치’ 특허를 취득했다고 밝혔다.

이 장치는 광대역 고주파 신호 입출력과 전력 세기를 비교 분석해 통신용 무선주파수(RF) 신호를 정밀하게 입력하는 역할을 한다. RF 소자에 상이한 전력 레벨을 갖는 RF 신호를 분석해 입력부, 증폭부, 출력부에 동일한 레벨로 전력을 제공하는 것이 핵심이다. 폭넓은 주파수 범위와 다채널의 높은 파워로 다량 RF 소자 신뢰성 테스트도 할 수 있다.

이번 특허는 RF 소자의 ▲ELFR(Early Life Failure Rate) ▲번인 ▲HTOL(High Temperature Operating Life) 등 반도체 수명을 분석하는 신뢰성 테스트에 주로 활용된다.

큐알티 최영락 제2연구소장은 “최근 5세대 이동통신(5G), 사물인터넷(IoT), 자율주행 등 시장이 확대되면서 최첨단 기기에 탑재되는 RF 소자 중요성이 부각되고 있다”며 “칩 개발 과정에서 초고주파(mmWave) 및 광대역 RF 칩에 대한 기술 개발은 이미 완료됐으나 신뢰성 평가 인프라가 부족해 어려움을 겪고 있는 기업들이 많다. 관련 분야에 많은 투자와 도전을 지속할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큐알티는 한국산업기술평관리원과 차세대지능형반도체사업단 지원을 받아 RF 소자에 대한 수명평가 및 열화 메커니즘을 동시에 파악 가능한 시스템 및 지능형 소프트웨어를 개발 중이다. 프로토타입 테스트를 진행 중이며 2023년 하반기 출시 목표다.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동영상
  • 포토뉴스
삼성, '서울 E-프리'서 전장기술·부산엑스포… 삼성, '서울 E-프리'서 전장기술·부산엑스포…
  • 삼성, '서울 E-프리'서 전장기술·부산엑스포…
  • 타임스스퀘어 수놓은 BTS-갤럭시Z플립 콜라…
  • [갤럭시언팩] Z폴드4·플립4, '스냅드래곤…
  • KT, 광화문 리모델링 사옥 통해 '미디어파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