美 증권거래위원회 위원장, 가상자산 규제 강화 행보…"모든 거래는 보호해야"

2022.06.24 14:58:07 / 박세아 seeall@ddaily.co.kr

관련기사
유사수신행위에 가상자산 포함될까…양정숙 의원 관련 법률안 발의
5대 가상자산거래소, '공동협의체' 출범…자율개선 시작

CFTC와 가상자산 규제 협약 체결 논의

SEC 게리 겐슬러 위원장

[디지털데일리 박세아 기자] 게리 겐슬러 미 증권거래위원회(SEC) 위원장이 상품선물거래위원회(CFTC)와 가상자산 규제에 관한 협약(MOU) 체결을 논의하고 있다.

22일(현지시간) 파이낸셜타임스(FT) 등 외신에 따르면 게리 겐슬러 위원장은 관할권의 불명확성으로 인해 규제 허점이 생기지 않도록 가상자산에 대한 하나의 규정서를 마련할 것으로 제안했다.

그는 "거래소에 관한 규정서에는 가상자산이 상품이든 증권이든 간에 모든 거래는 보호돼야 한다는 내용을 포함한다"라며 "만약 상품에 속하는 가상자산이 SEC 관할인 플랫폼에 상장된다면 우리는 해당 정보를 CFTC에 넘길 것"이라고 말했다.

파이낸셜타임즈는 CFTC가 이에 대한 논평을 거부했다고 전했다.

앞서 겐슬러 위원장은 CFTC와 SEC가 일부 가상자산을 공동 규제할 계획이라고 밝힌 바 있다.

한편, 전문가들은 가상자산 규제가 가상자산을 상품으로 취급 및 규제하려는 CFTC의 관할 하에 놓이는 것이 더 시장에 유리할 것으로 내다보고 있다.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동영상
  • 포토뉴스
LG이노텍, 차량 실내용 레이더 모듈 개발 LG이노텍, 차량 실내용 레이더 모듈 개발
  • LG이노텍, 차량 실내용 레이더 모듈 개발
  • LG전자, 로봇 안전제어 모듈 국제 인증
  • 청호나이스, 커피머신 공략 ‘잰걸음’…누적…
  • 삼성전자, 4K 240Hz 커브드 게이밍 모니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