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ESG 관련 석박사 30여명 독일 현장 인터뷰

[디지털데일리 윤상호 기자] LG화학 신학철 대표가 유럽 인재 확보를 위해 직접 나섰다.

LG화학(대표 신학철)은 신 대표가 지난 27일(현지시각) 독일 프랑크푸르트에서 ‘BC(Business & Campus)투어’를 진행했다고 29일 밝혔다.

BC투어는 최고경영자(CEO) 해외 출장과 연계한 글로벌 인재 확보 활동이다. 주요 경영진이 현지 인재와 현장 인터뷰를 실시한다.

이날 행사는 ▲영국 옥스퍼드 대학 ▲스위스 취리히연방공과대학 ▲독일 훔볼트대학 등 20여개 대학 ESG(환경·사회·지배구조) 관련 분야 석박사 30여명이 참석했다.

신 대표는 “LG화학은 인류의 더 나은 미래를 위해 친환경 지속가능 비즈니스, 전지 소재, 글로벌 혁신 신약을 3대 신성장 동력으로 선정하고 인류 과제 해결을 위해 노력하고 있다”며 “인류적 과제 해결을 위해 연구에 전념하고 있는 여러분이 LG화학의 도전에 함께 해 달라”고 말했다.

한편 LG화학은 3대 신성장 동력 관련 매출액을 2025년까지 전체 절반으로 확대하는 것이 목표다. 10조원을 투자한다.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동영상
  • 포토뉴스
청호나이스, 커피머신 공략 ‘잰걸음’…누적… 청호나이스, 커피머신 공략 ‘잰걸음’…누적…
  • 청호나이스, 커피머신 공략 ‘잰걸음’…누적…
  • 삼성전자, 4K 240Hz 커브드 게이밍 모니터…
  • [영상] 누리호 우주 가는 길...15분 45초 '셀…
  • 삼성전자, “프리미엄 고객, AS도 프리미엄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