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접수 기준 24시간 이내 조치

[디지털데일리 김도현 기자] 한미반도체(대표 곽동신)가 인천 서구 주안국가산업단지 내 1공장에 사후서비스(AS) 콜센터를 신설했다고 27일 밝혔다. 국내 고객사 밀착 서비스 강화 차원이다.

해당 센터는 삼성전자 SK하이닉스 하나마이크론 시그네틱스 엘비세미콘 엠코코리아 JCET코리아 ASE코리아 등 반도체 기업과 삼성전기 LG이노텍 대덕전자 코리아써키트 등 반도체 기판 업체 등 요청에 신속한 서비스를 제공할 방침이다.

한미반도체 곽동신 대표는 “기술 전문 상담원 응대를 통해 서비스 접수 기준 24시간 이내 신속한 조치를 취하고 지난해 11월 신설된 ‘마이크로 쏘’ 전문 엔지니어와 전용 AS팀 서비스 차량과 연계해 체계화된 프리미엄 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라며 “자체 평가 및 분석 시스템으로 차별화된 고객 관리에 나설 것”이라고 강조했다.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동영상
  • 포토뉴스
[영상] 누리호 우주 가는 길...15분 45초 '셀… [영상] 누리호 우주 가는 길...15분 45초 '셀…
  • [영상] 누리호 우주 가는 길...15분 45초 '셀…
  • 삼성전자, “프리미엄 고객, AS도 프리미엄으…
  • LG전자, ‘퓨리케어 에어로타워’ 신제품 선…
  • 삼성전자, 고해상도 모니터 ‘뷰피니티 S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