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S 빌드 2022 기조연설 중인 사티아 나델라 MS CEO

[디지털데일리 이종현기자] 마이크로소프트(MS)는 연례 개발자 컨퍼런스 ‘MS 빌드 2022’를 개최, 50개 이상의 제품 및 기능을 공개했다고 25일 밝혔다. 개발자들이 실질적인 변화를 만들어갈 수 있도록 지원한다는 방침이다.

MS는 개발자가 몰입감을 높여 가장 중요한 코딩 작업에 집중할 수 있도록 하는 것을 목표로, 인공지능(AI) 개발을 돕는 개발자 도구를 공개했다.

올 여름 출시할 ‘깃허브 코파일럿(GitHub Copilot)’이 시작이다. 이는 MS의 오픈소스 플랫폼 깃허브의 AI 페어 프로그래머로, 자연어를 코드로 변환하는 오픈AI의 기계학습 모델 코덱스(Codex)를 활용한다. 존재하는 코드에 기반해 전체 코드를 추론하고 제안한다.

작년 6월 프리뷰로 공개된 이 기술은 프로그램 신청자 3분의 1 이상이 일상 사용자가 되는 등 압도적으로 긍정적인 평가를 받았다. 이번 공식 출시를 통해 앞으로 더 많은 전문 개발자들은 단순히 코드를 작성하는 데 AI를 활용할 뿐 아니라, 코드를 이해하고 더 좋은 코드를 만드는 데 AI를 사용할 수 있게 된다.

하이브리드 업무 환경에서 일하는 개발자를 위한 클라우드 솔루션 ‘MS 데브박스(Dev Box)’도 소개했다. 데브박스는 특정 프로젝트를 위해 사전 구성되고, 즉시 코드화할 수 있는 고성능 워크스테이션에 대한 셀프서비스 접근을 제공한다. 이로써 개발자들은 보안, 컴플라이언스, 비용 관리 등에 대한 걱정 없이 신속히 코딩을 시작할 수 있다는 것이 MS 측 설명이다.

또 MS는 폐쇄형 네트워크 서비스 문제를 해결하기 위한 클라우드 기반 툴셋을 소개했다. 프로세스를 자동화하고 자유롭게 하이브리드 애플리케이션(앱)을 사용할 수 있도록 하기 위한 제품이다.

MS는 AI 툴체인과 함께 애저 머신러닝, 오닉스 런타임 등을 활용한 크로스 플랫폼 개발 패턴 ‘하이브리드 루프(Hybrid Loop)’를 구축, 클라우드와 엣지를 아우르는 AI 경험을 제공할 예정이다. 이와 함께, 인공신경망처리장치(NPU)를 탑재해 동급 최상의 AI 컴퓨팅 용량과 높은 효율성을 갖춘 AI 개발 키트 ‘프로젝트 볼테라(Project Volterra)’의 공개도 예고했다.

사티아 나델라 MS 최고경영자(CEO)는 “MS는 개발자 커뮤니티가 만드는 모든 기술이 인간과 지구의 도전을 탐색하는 데 얼마나 큰 영향을 주는지에 대해 깊이 이해하고 있다”며 “빌드에서 공개하는 도구들은 궁극적으로 개발자에게 풍부한 기술과 플랫폼을 제공해 그 기회를 극대화한다”고 말했다.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동영상
  • 포토뉴스
청호나이스, 커피머신 공략 ‘잰걸음’…누적… 청호나이스, 커피머신 공략 ‘잰걸음’…누적…
  • 청호나이스, 커피머신 공략 ‘잰걸음’…누적…
  • 삼성전자, 4K 240Hz 커브드 게이밍 모니터…
  • [영상] 누리호 우주 가는 길...15분 45초 '셀…
  • 삼성전자, “프리미엄 고객, AS도 프리미엄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