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데일리 정혜원 기자] LG디스플레이의 투명유기발광다이오드(OLED)에 담긴 대체불가능한 토큰(NFT: Non-Fungible Token) 작품이 80억원에 낙찰됐다.

LG디스플레이(대표 정호영)는 처음으로 투명 OLED에 구현된 NFT 작품 ‘인류의 중요한 기억’이 최근 경매에서 620만달러(약 80억원)에 낙찰됐다고 25일 밝혔다.

이 작품은 LG디스플레이가 미디어 아티스트 레픽 아나돌과 협업해 세계 최초 민간 우주비행 프로젝트 ‘인스퍼레이션4’에서 수집한 데이터를 인공지능(AI)으로 재해석해 만들었다. 인스퍼레이션4는 지난해 9월 민간인 4명이 고도 575킬로미터(Km)의 지구 궤도를 비행했다.

작품은 우주선의 오디오와 비디오, 탑승자 건강 정보 등 각종 데이터를 AI 알고리즘이 분석·재해석한 뒤 시각화해 만들어졌다.

레픽 아나돌은 “투명 OLED는 기존의 틀에서 벗어나 새로운 시각으로 관람객들과 소통할 수 있어 아티스트에게 매우 흥미로운 디스플레이”라고 말했다. 

경매 수익의 30%는 미국 세인트주드 어린이병원에 기부될 것으로 알려졌다.

투명 OLED는 백라이트 없이 스스로 빛을 내는 OLED의 장점을 극대화한 기술로 투명도가 높고, 얇고 가볍다. 모빌리티와 사이니지, 건축, 인테리어 등 여러 산업 분야에 폭넓게 적용될 수 있다.

진민규 LG디스플레이 라이프 디스플레이 프로모션담당은 “투명 OLED로 전에 없던 새로운 고객경험을 제공할 수 있는 솔루션들을 지속적으로 선보이겠다”고 말했다.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동영상
  • 포토뉴스
전 세계 정부, TSMC ‘러브콜’…왜? [IT… 전 세계 정부, TSMC ‘러브콜’…왜? [IT…
  • 전 세계 정부, TSMC ‘러브콜’…왜? [IT…
  • LG이노텍, 차량 실내용 레이더 모듈 개발
  • LG전자, 로봇 안전제어 모듈 국제 인증
  • 청호나이스, 커피머신 공략 ‘잰걸음’…누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