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데일리 변재영 기자] 한국공항공사는 23일 한국국토정보공사(LX)와 미래항공교통(UAM·UTM)분야 협력체계 강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UAM은 도심 내에서 전기동력 수직이착륙기(eVTOL) 등을 이용하는 새로운 도심항공교통체계를 뜻하며 UTM은 저고도(지상 150m 이하)에서 비행하는 무인비행장치의 교통관리체계를 의미한다.

이번 협력을 통해 양 기관은 UAM의 조기 상용화와 드론의 안전하고 효율적인 교통관리체계 구축을 위해 ▲국내·외 기술 표준화 연구 ▲UAM 이·착륙장과 비행항로에 대한 3D 맵 제작 ▲안전한 드론길 발굴 ▲드론을 활용한 격오지 재난 협동대응 체계 마련 등 세부사업에 대해 상호 협력하기로 했다.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동영상
  • 포토뉴스
삼성, '서울 E-프리'서 전장기술·부산엑스포… 삼성, '서울 E-프리'서 전장기술·부산엑스포…
  • 삼성, '서울 E-프리'서 전장기술·부산엑스포…
  • 타임스스퀘어 수놓은 BTS-갤럭시Z플립 콜라…
  • [갤럭시언팩] Z폴드4·플립4, '스냅드래곤…
  • KT, 광화문 리모델링 사옥 통해 '미디어파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