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데일리 박세아 기자] 경찰이 테라의 루나파운데이션가드(LFG)가 가상자산거래소에 보유한 계좌에서 법인 자금을 인출해가지 못하도록 동결해달라고 각 거래소에 요청했다.

서울경찰청 사이버범죄수사1대는 LFG가 가상자산거래소에 보유한 계좌에서 법인자금을 인출해가지 못하도록 동결해달라고 최근 각 거래소에 요청했다고 23일 밝혔다.

경찰은 LFG에 횡령 범죄와 관련된 자금이 흘러 들어갔다고 의심할 만한 단서가 있어 긴급하게 동결 조치에 나선것으로 보인다.

다만, 경찰이 요구한 동결 조치는 법령에 따른 강제 사항이 아니고 각 거래소가 임의로 수행할 수 있는 사안이다. 따라서 실제로 어느 정도 자금을 인출 제한했는지 확인되지는 않고 있다.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동영상
  • 포토뉴스
타임스스퀘어 수놓은 BTS-갤럭시Z플립 콜라… 타임스스퀘어 수놓은 BTS-갤럭시Z플립 콜라…
  • 타임스스퀘어 수놓은 BTS-갤럭시Z플립 콜라…
  • [갤럭시언팩] Z폴드4·플립4, '스냅드래곤…
  • KT, 광화문 리모델링 사옥 통해 '미디어파사…
  • [포토] 사진으로 보는 역사적인 '다누리' 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