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데일리 왕진화 기자] ‘워킹데드’ 오리지널 코믹스가 활용된 모바일 게임이 국내 사전 예약을 받기 시작했다.

컴투스홀딩스(대표 이용국)는 수집형 역할수행게임(RPG) ‘워킹데드:올스타즈’ 국내 출시를 앞두고 사전 예약 공식 페이지를 오픈했다고 23일 밝혔다.

워킹데드:올스타즈는 워킹데드 오리지널 지식재산(IP)이 활용된 게임이다. 컴투스그룹에 편입된 RPG 전문 개발사 펀플로(대표 손경현)가 개발했다. 원작 워킹데드는 지난 2003년부터 2019년까지 출간된 만화형 소설(그래픽 노블)이다.

공식 페이지를 통해 사전 예약에 참여하면 게임 주요 캐릭터 ‘셰인’과 주요 재화인 ‘통조림 10만개’를 선물로 받을 수 있다. 셰인은 물리 공격형 탱커로 ‘실드’ 스킬을 활용해 전체 아군을 보호할 수 있다. 게임 출시가 예정된 6월 초까지는 구글 플레이스토어와 애플 앱스토어를 통해서도 사전예약에 참여 가능하다.

워킹데드:올스타즈에는 ‘미숀’, ‘네간’, ‘글렌’ 등 인기 원작 캐릭터뿐만 아니라 자체 개발한 창작 캐릭터가 등장한다. 캐릭터별로 부여된 ‘성향(속성)’, 특징적인 스킬, 다양한 수집과 성장 요소, 생존을 둘러싼 몬스터와의 전투(PvE), 이용자 간 대결(PvP) 등도 있다. 이 게임은 올해 하반기 글로벌 시장에도 출시될 예정이다.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동영상
  • 포토뉴스
삼성, '서울 E-프리'서 전장기술·부산엑스포… 삼성, '서울 E-프리'서 전장기술·부산엑스포…
  • 삼성, '서울 E-프리'서 전장기술·부산엑스포…
  • 타임스스퀘어 수놓은 BTS-갤럭시Z플립 콜라…
  • [갤럭시언팩] Z폴드4·플립4, '스냅드래곤…
  • KT, 광화문 리모델링 사옥 통해 '미디어파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