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데일리 신제인 기자] 대한민국의 내일을 바꿀 발명 기술 1위로 '인공지능'(AI) 이 선정됐다. 

특허청은 발명의 날(5월 19일)을 하루 앞둔 18일, 국민이 뽑은 '대한민국 내일을 바꿀 10대 발명 기술'을 발표했다. 

1위는 인공지능 기술이 차지했다. 이어 2위는 로봇, 3위는 미래차가 선정됐으며 수소(4위), 에너지(5위) 등이 뒤를 이었다. 이외에도 바이오, 우주·항공, 신소재, 배터리, 반도체 기술이 10위 안에 이름을 올렸다. 

구체적으로, 인공지능 기술은 전체 유효응답의 15.1%를 차지했다. 이는 새 정부가 반도체, 배터리 기술 등과 함께 초격차 확보를 위해 미래전략산업으로 육성키로 한 기술 분야다.

2위 로봇 기술은 유효응답의 13.8%로, 1위와 간소한 차이를 보였다. 새 정부는 세계 3대 강국 도약의 중장기 비전으로 로봇 기술 육성도 약속했다. 

3위인 미래차 기술은 유효응답의 10.4%를 차지했다. 미래차 분야는 전기차, 자율주행차 등이 각광받으며 세계적으로 시장 확대가 이뤄지고 있다. 우리나라도 핵심 분야 표준특허 확보를 위해 적극적으로 지원하고 있다.

이 같은 결과에는 특허청 페이스북과 정책 메일을 통해 총 768명의 의견이 반영됐다. 이대원 특허청 대변인은 "정부가 경제 재도약을 견인하기 위해 지원하기로 한 미래전략산업에 대한 국민의 지지를 확인할 수 있었다"고 밝혔다.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동영상
  • 포토뉴스
전 세계 정부, TSMC ‘러브콜’…왜? [IT… 전 세계 정부, TSMC ‘러브콜’…왜? [IT…
  • 전 세계 정부, TSMC ‘러브콜’…왜? [IT…
  • LG이노텍, 차량 실내용 레이더 모듈 개발
  • LG전자, 로봇 안전제어 모듈 국제 인증
  • 청호나이스, 커피머신 공략 ‘잰걸음’…누적…